경복궁 답사보고서

등록일 2002.12.20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9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강녕전을 지나 왕비의 거쳐인 교태전을 가보았다. 현재의 건물은 일제 강점기에 철거되었던 것을 1994녀에 복원한 것이다. 크기도 크지만 놀란 것이 왕비의 방 바로 옆에는 상궁과 시녀의 거쳐하는 곳이 바로 옆에 있었다. 그러면 임금이 길일을 잡아 하루밤을 지낼 때도 바로 옆에는 상궁과 시녀들 등 있었다는 것이다. 우습기도 하고 어쩌면 개인의 생활이 보호되지 못하는 왕족의 불쌍한 모습이 될 수도 있다. 이리하여 한나라의 왕자가 탄생하면 여러 가지 교육을 받고 나라의 임금으로 즉위하게 되는 것이다. 물론 그 과정은 쉽지 않을 것이다. 경복궁을 돌아보다 보니 만원짜리에서 자주 보게되던 경회루가 나왔다. 경회루는 원래 태조 임금때 경복궁을 창건하면서 이 언저리에 연못을 파고 누정을 지었다고 하는데 연못과 건물이 모두 부실하고 명당수가 부족하다는 경복궁의 결점을 보완하기 위해 태종이 개경에서 환도하면서 지금과 같은 규모의 연못을 팠고 그 위에 누각을 지었다고 한다. 당시에는 주로 외국 사신들을 접대하는 연회나 임금과 신하들이 어우러지는 경사스런 희연이 자주 베풀어졌고 가뭄 때에는 연못가에서 비를 기원하는 기우제를 지내기도 했다고 한다. 임진왜란 때 불에 타 연못과 돌기둥만이 남아 있던 것을 고종 4년(1867)에 중건한 회연의 건물로 물속에 기단을 축조하고 세웠다고 한다. 쪽문으로 나오자 마자 경회루를 볼수있었는데 은근히 규모가 크다고 생각됐다. 정원으로서의 경회루의 특징은 직선적인 선 처리와 기하학적인 배치 등 단조로운 조경기법으로 이루어졌지만 시각적으로 밝고 웅장한 느낌을 주는 데 있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역사]경복궁을 다녀와서 8페이지
    지난번 창경궁 답사 때를 떠올려 본다. 정궁이 아닌 창경궁을 보고 창경궁의 아름다움에 매료되어 정말 감탄을 많이 하고 돌아왔던, 참 좋았던 경험으로 기억된다. 창경궁 답사는 내가 우리나라 인으로써 우리나라 역사가 살아 숨 쉬고..
  • 경복궁 답사후기,방문기 3페이지
    아미산을 넘어서 자경전 으로 향했는데 그곳의 담장과 굴뚝이 내 눈길을 끌었다. 꽃, 나비, 대나무가 새겨 있는 아름다운 담장과 여러 가지를 새겨 넣은 굴뚝이 남아 있었는데 화려하고 아름다웠다. 자경전을 나와서 쭉 걷다보니 ..
  • 경복궁을 다녀와서 3페이지
    11월 11일 조선의 역사가 살아 숨쉬는 ‘경복궁’에 다녀왔다. ‘10시’ 황금 같은 일요일에 이른 시간이었지만 수학여행 이후로 가는 경복궁이라 너무 기대되고 설레었다. 벌써 교수님을 비롯해 많은 학생들이 모여서 기다리고 있었..
  • 경복궁조사 13페이지
    1. 창건배경 조선왕조는 1392년 7월 17일 개경의 수창궁에서 태조 이성계가 왕위에 오르면서 역사의 무대에 등장한다. 그러나 태조가 즉위한 개경은 5백년 동안 고려의 도읍으로, 구 세력의 근거지였기 때문에 새로운 ..
  • 경복궁답사기 3페이지
    광화문은 세 개의 홍예로 되어있는데 내가 통해 들어온 중앙의 홍예는 왕이 드나드는 문이라는 교수님의 설명을 들으니 또한 느낌이 새로워졌다. 광화문 좌우측에는 해태가 놓여있다. 불구의 몸 광화문과 함께한 수난의 역사 때문인지 해..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