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학개론] 신문의 교육론 비판을 읽고

등록일 2002.12.18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Ⅰ.이 글의 가설은 무엇인가?(문제 인식, 문제 제기 및 1장 정리)
Ⅱ.이 글의 목적은??
Ⅲ.내용 요약 및 발견한 사실
Ⅳ.비판적 고찰 및 질문거리

본문내용

신문은 일반적으로는 어떤 미디어보다도 객관적이라고 생각된다. 그러나 실상은 우리가 알고 있는 것 만큼 객관적이지 못하다. 아니, 더욱 주관적이다. 이렇게 우리가 믿고 있는 사실과 현실의 차이가 문제를 일으킨다. 신문이 객관성을 추구한다고는 하지만 실은 그럴 수 없다. 하루동안 일어나는 이 세상의 많고 많은 일 속에서 중요하다고 생각되는 일을 뽑아내야 한다. 여기서 "주관"이 처음 작용한다. 또한 그 중요한 일 속에서 더 핵심적인 내용을 뽑아 기사화 해야 하고 그것을 `어디에 어느 곳에 배치하는가` 에서도 주관이 작용한다. 신문이 객관적이지 못한 기본적인 이유이다. 그리고 또 하나 우리가 지금까지는 모르고 있었지만 꼭 알아야 하는 사실이 신문은 단순히 정보 전달 체계가 아니라 엄청난 하나의 권력 체계라는 것이다. 이것은 오랜 시간 축적되어 온 것이라 이 사실을 간파하는 것은 보통 어려운 일이 아니다. 그들은 말의 힘을 가지고 있다. 그들의 말은 경제, 사회, 문화를 좌지우지 할 정도로 엄청난 말의 힘을 가지고 있다. 그래서 고양이 앞에 쥐가 되지 않으려면 고양이와 협상을 벌리는 수밖에 없다. 그렇기 때문에 신문은 권력을 가진다. 그리고 그 계약관계를 유지하기 위해서 고양이는 객관적일 수 없다. 그 결과 다른 조직과의 상호 연관 속에서 살아남기 위해 자신만의 취사 선택을 거치고 자신의 논리로 자신의 이익과 계약 조직과의 이익을 고려한 후 특정의 언어로 내뱉는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