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사회와 윤리] 현대사회와 사회윤리

등록일 2002.12.17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패자부활전이라는 책에 대한 감상문입니다. 모두 잘먹고 잘살자는 내용(정치분야에 대한 비판이 주류임돠) 이거 작년에 리폿쓰는데 절판된 책이라 리폿쓰는 것보다 책찾는데 더 오래 걸렸던 기억이..-_-; 많은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작은 소망이 이씀둥~

목차

없음

본문내용

'내가 만약 국가 최고 지도자 위치에 오를 수만 있다면'
우리는 누구나 한번쯤은 대통령을 꿈꾼다. 그리고 예전만큼은 못하지만 어린아이들에게 커서 무엇이 되고 싶냐고 물으면 아직은 대통령이라는 대답이 꽤 나온다. 그런데 주위 어른들과의 술자리에서 또는 택시기사아저씨들과 이런저런 정치얘기를 하다보면 결국 정치인은 나쁜 놈들이고 그중 대통령은 최고로 나쁜 놈이라는 이야기를 심심찮게 들을 수 있다. 그렇다면 어린 시절 그렇게 동경했던 우리들의 정치인들은 어디로 가버린 것이고 우리의 정치는 왜 이렇듯 답답한 것일까. 이 책 패자부활전, 희망의 다른 이름은 그 이유에 대해 그리고 한국사회의 구조적 장애들에 대해서 짤막한 주변의 이야기들로 우리에게 말하고 있다. 또한 이 책은 꽤 무거운 주제를 다루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언제나 우리 자신들에 대한 따뜻한 시선을 놓지 않고 있다. 그래서 책의 두께에 비해서는 빠르고 즐겁게 읽을 수 있었다.
책에서 말하듯 이긴 자의 환희 뒤에는 진 사람의 피눈물이 있다. 삼성전자의 대약진이며, 40대 은행장의 성공담에 가려 잘 안 보일지 몰라도, 우리 사회엔 지금 이 순간에도 수많은 패자가 양산되고 있다. 밀려나는 50대 직장인, 파산한 벤처기업가, 퇴출되고 합병 당한 기업과 그 임직원 등 이른바 패자들의 한국이다. 때는 글로벌 무한경쟁의 시대다. 승패와 우열이 확연히 갈리는 사회로 가는 것은 글로벌 시장주의 아래에서 피하기 힘든 방향일지도 모른다. IMF 외환위기 후 빈부격차가 심해졌다는 정부 발표는 우리를 착잡하게 하면서도 그러한 현실을 인정할 수밖에 없게 만든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