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어국문] '고도를 기다리며'감상문

등록일 2002.12.14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고도를 기다리며>는 예전부터 무척 보고 싶었던 공연이다. 내가 대학에 들어와서 연극에 관심을 갖게 된 계기가 이 연극에 대해서 알고 나서 부터라 할 수 있을것이다. 우연히 <고도를 기다리며>의 대본을 보고 무척 이해가 안됐다. 당시 나의 연극관은 단지 재미를 주는 어떤 의미를 전달하는 것으로 생각하고 있었는데 이 연극은 나에게 작은 충격이었다. 그래서 언젠간 꼭 한번 보고싶다는 생각을 가졌고 TV에서 연극관련 프로그램에서 이 연극을 보고 그 생각을 굳혔다. 하지만 좀처럼 이 연극이 무대에 오르는 것을 보지 못했고 나또한 연극을 볼수 있는 기회가 줄어서 생각을 못하고 있었다. 그러던중 '연극의 이해' 수업에서 <고도를 기다리며>를 배웠고 때마침 산울림 극단에서 이 공연을 한다기에 공연을 관람했다. <고도를 기다리며>는 '사무엘 베케트'의 작품으로 노벨문학상을 받은 작품이다. 처음 이 작품을 읽었을때는 부조리극이라는걸 몰라서 그런지 왜 이런 작품이 노벨상을 받았는지 이해가 되지 않았다. 그래서 먼저 사무엘 베케트란 작가에 대해서 알아 보았다. 사무엘 베케트 (1906-1989) 1950년대 프랑스 문단에 일기 시작한 이른바 '누부 로랑'이라는 새로운 소설 형식의 견인자 역할을 한 베케트는 1906년 아일랜드의 더블린에서 태어났다. 1930년 모교인 트리니티 대학에서 프랑스어 강사로 근무한 베케트는 1938년에 프랑스로 이주, 정착하였고 당시 더블린 출신의 작가 제임스 죠이스와 친교를 맺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