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신건강] 명상과 자기치유

등록일 2002.12.13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9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책속엔 정좌명상에 대해 이런 내용이 나와있다. '정좌명상을 처음 할 때는 대개의 사람이 주의가 산만하고 안절부절 못하고 눈을 감았다 떳다 하지만, 점차 이 명상은 아무것도 하지 않고 그냥 가만히 앉아 있는 것을 학습하는 것임을 알고 곧 익숙해 진다','한두주가 지나면 대개의 사람들은 한번에 20∼30분씩 앉아 있는 동안에도 아무 소리도 내지 않을 정도로 깊은 정적이 유지된다. 통증이나 불안감을 갖고 있는 환자들이나 단 1분도 가만히 쉬지 못하는 수다쟁이조차도 알 수 있을 정도로 명백한 진보를 보인다.' 결과론적으로 봤을 때 정말 큰 발전이지만 일반인들이 자신의 의지만으로 책에 나오는대로 규칙적으로 오래 시행하는 것은 정말로 쉬운일이 아닐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내 생각에 대부분의 사람들은 명상의 필요성을 느끼지 못하고 있는 것 같다. 클리닉에서 이루어 지는 것이므로 대상이 되는 사람들은 '극복하고자 하는 의지가 사람이 명상에 잘 빠져 들게 하는 것은 아닐까?'라는 생각이 든다. 하지만 일상생활에서 잠깐씩 이루어지는 명상도 생활에 많은 도움이 될꺼란 생각도 든다.

참고 자료

없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