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학] '내게 맞는 철학자는 누구'를 읽고

등록일 2002.12.13 MS 워드 (doc) | 4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살면서 해결되지 않는 근원적인 질문을 해결해줄 철학자를 찾음으로써 철학에 좀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다. 즉 자신에게 어쩌면 가장 중요한 문제에 대한 답을 줄 수 있는 철학자에 관심을 갖게 될 것이고 그러다가 특별히 어느 철학자에 대해 끌렸다면 (“선택적 친화력”을 통해) 우리는 그에 대해 좀더 알기를 원할 것이고 또 그런 과정을 통해 철학적 사고를 키울 수 있게 되는 것이다.
이에는 중간 중간에 삽입된 철학자들에 대한 소개를 통해서도 느낄 수 있다. 수업시간에 혹은 다른 책에서 본 파스칼, 마르크스, 쇼펜하우어, 아우구스티누스(더군다나 그는 성인이다.)
등은 사람이라기보다는 외워야 될 항목에 불과했고 그들의 이론은 왜 이렇게 어렵기만한지 도저히 관심을 갖기 힘든 인물들이었다. 그러나 이 책에서 본 그들은 우리와 같은 사람이고 많은 결점을(정말로) 갖고 있는 인간적인 존재로 친근하게 다가온다. 더군다나 우리의 질문에 친절히 답해주기도 한다.
이 책에서는 어쩌면 작은 것 하지만 가장 어려운 것, 내가 세 번의 수업을 통해 간신히 얻은 것을 새로운 방법으로 제시한다. 음식을 요리할 때 가장 기본적이지만 가장 중요한 재료가 ‘소금’이듯이 철학은 “삶의 부패를 방지하는 비판정신”을 고취시켜 준다는 점에서 인생의 소금 같은 존재라고 말해주는 것이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서평] 철학자의 뇌를 훔쳐라 3 페이지
    머리가 좋다는 말은 아이큐가 높다는 것도 아니고 이큐가 높다는 말도 아니다. 저자가 보기에 머리가 좋은 것은 사물의 본질을 재빨리 파악한다는 뜻이다. '말콤 글래드웰'의 출세작인 '블링크'가 떠오르는 부분이다. 블링크는 눈..
  • [독후감상문(경제,경영)] 세속의 철학자들 4 페이지
    신고전파 경제학이 가진 문제점과 한계를 언급한 책 속에 담겨있는 감정들은 마치 성난 파도와 같은 느낌이었다. 작가들은 그들의 논리를 바탕으로 부정적이고 과격한 언어들을 사용하여, 성장이라는 마약에 중독되어 광기로 가득한 인간의..
  • 현대인의글쓰기- 철학자와철학하다 2 페이지
    내가 처음으로 읽어본 철학서는 ‘피노키오는 사람일까 인형일까’라는 책이다. 그 뒤로 철학서를 읽어보지 않았다. 이 철학서에는 제목에 대한 답이 나와 있지 않았다. 읽고 난 뒤 더 복잡한 생각을 가지게 하는 책으로 플라톤의 이데..
  • 세속의 철학자들 독후감 3 페이지
    애덤스미스의 책 <국부론>은 “한 인간의 위대한 사상뿐만 아니라 당대 전체의 산물”이라는 평가를 받을 정도로 당시 사회의 전체적인 모습을 담고 있다. 그는 인간의 사적 이익과 열정에 의해 전체사회의 이익과 가장 잘 조화되는 방..
  • 세속의 철학자들 2 페이지
    이 책의 저자인 로버트 L.하일브로너는 책의 서론에서 경제학을 다음과 같은 멋진 말로 표현했다. ‘가장 우아한 철학은 아닐지 몰라도 이보다 더 흥미롭고 중요한 철학은 없을 것이다.’라고. 두께만으로도 내 마음을 무겁게 만들었던..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