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 언어의 특별한 사용으로서의 문학

등록일 2002.12.11 MS 워드 (doc) | 4페이지 | 가격 3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문학이란 무엇인가?"이러한 질문은 사실 이 강의가 다 끝나고 나서 제대로 대답할 수 있는 것인지 모릅니다. 아니 그보다 문학의 여러 측면, 이를테면 장르라든가 문예사조라든가 문학과 관련된 여러 이론적인 것들을 다 배운 후 그리고 다양한 문학 작품들을 두루 섭렵한 후에나 대답할 수 있는 것이기도 하다는 생각입니다. 그러나 문학을 공부하거나 문학에 관심을 갖기 위해서는 문학이란 무엇인가라는 초보적인 질문부터 시작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이러한 질문에 아주 범박하게 대답하면 문학이란 ><언어의 예술이다>라는 대답이 가능합니다. 문학은 분명 예술이고(그러나 꼭 그렇다고는 말할 수 없습니다. 사실 문학이 예술이라는 생각은 근대에 와서 생긴 관념입니다. 과거에는 주술이기도 했고 때로 종교적 교리, 또한 도덕이나 학문이기도 했습니다.)또한 언어를 재료로 하고 있다는 것은 분명한 듯합니다. 그러나 이러한 정의는 사실 별 의미가 없습니다. "언어란 무엇인가", "예술이란 무엇인가" 라는 끊임없는 질문들이 이어지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또 이 말만큼 문학에 대한 정확한 정의도 없기 때문에 이러한 정의부터 시작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문학이 언어를 사용한다는 사실은 더 이상 설명이 필요 없습니다. 그런데 일단 문학을 알기 위해서는 언어가 무엇인가를 간략하게나마 이해할 필요가 있습니다. 언어란 사물을 지시하는 기호라는 것이 일반적인 생각입니다. 사물이 존재하고 그것을 대신해서 표현하기 위해 언어가 존재한다는 생각이죠. 그래서 언어는 사물을 표현하는 투명한 존재이고 또 그렇게 되어야만 올바른 언어라는 생각도 일반적입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