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 시무(時務)28조와 유교(儒敎)정치이념

등록일 2002.12.11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9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고려시기에 유교는 과거로 진출한 문신들의 실용적 교양이며 사상의 일부를 이루고 있었으며, 정치이념을 제공하였다. 이에 반해 불교는 당시인의 신앙생활이나 내면 생활에서 중요한 비중을 차지하였다. 고려시기에 유교적인 정치이념은 국초부터 제기되고 있었지만, 그것이 집약되어 표현된 것은 성종대의 최승로(崔承老)의 시무28조였다.

태조 왕건은 즉위 초부터 유교 정치 이념을 표방하였다. 즉 즉위한 다음날 내린 조서에서 궁예가 백성을 위한 정치를 하지 않고 폭정으로 백성을 괴롭혀서 멸망하였기 때문에 자신은 백성을 위한 정치를 하겠다는 의지를 표방하고, 국가를 경영함에 있어 근검 절약에 힘써 백성들의 경제생활이 윤택해질 수 있도록 하겠다는 것은 유교정치이념과 깊은 관계가 있는 것이다.

태조 왕건은 새로운 체제의 정비를 위해 유교적 정치이념을 중시하였다. 그는 유교뿐만 아니라 불교 토착신앙 도참설 등도 포용하고 있었지만, 국가를 다스리고 민들을 교화하는 데 유교가 가장 중요함을 인식하고 있었다 [자료1]. 태조가 취민유도(取民有度)를 내세우고 백성의 구휼을 강조하며, 신하로서의 예절을 강조하고 선현(選賢)이 급선무임을 강조한 것은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