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시] 독일생태시에 관해서

등록일 2002.12.07 한글 (hwp) | 13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교수님께 좋은 평가받은 자료에여, 참고하세요.

목차

I. 서론

II. 본론
1. 물·공기·흙(지구)에 대한 시
1.1. 물에 대한 시
1.2. 공기에 대한 시들
1.3. 지구(또는 흙)에 대한 시들

2. 아름답고, 새로운 세계 - 인지들, 체험들, 재앙들 -

3. 묵시록적인 시들

III. 결론

본문내용

생태학이라는 학술어를 독일어로 kologie라고 하는 데 이는 희랍어의 oikos(집, 주거지, 마을)와 logos(학문)가 합쳐서 만들어진 말이다. 이 말은 에른스트 헤겔에 의해서 1866년에 처음으로 <환경에 대한 유기체의 관련에 관한 총체적인 학문>을 지칭하는 학술어로 사용되었다. 생태학은 그러므로 환경과 유기체간의 상호작용과 유기체의 자연적인 관련구조와 실존조건들을 연구대상으로 한다. 이러한 연유로 생태시라는 개념은 현재의 위기를 생태학적인 면에서 고찰하려는 문학의 움직임에서 나온 것이다. 현 생태학적 위기의 극복 방도를 찾지 못하면 이 위기들이 인류와 세계를 파멸시키고 말 것이라는 인식이 현 대부분의 작가들의 중요한 주제를 형성하고 있다.
1980년대 이래로 세계의 파멸을 예견한 비관적인 문학작품이 수없이 발표되었다. 독일시인들이 자주 예감하고 형상화하는 무서운 종말론을 회피하려면, 이 위기를 외면하고 은폐하는 등 도피할 것이 아니라 그것을 직시하고 그것의 속성을 규명하며, 증상들을 정밀히 파악하는 것이 급선무라 할 것이다. 그래야 치유를 위한 처방을 찾는 것이 가능할 수 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