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음탈락,ㄹ탈락,정의,유음탈락 용례,유음탈락 규칙화

소개글

유음탈락의 정의(개념), 용례제시 및 설명, 규칙화, 기타문제

목차

1. 정의(개념)
2. 용례제시 및 설명
3. 규칙화
4. 기타문제

본문내용

1. 정의(개념)

유음 탈락이란 기저형에 존재하는 유음소 /ㄹ/가 음성으로 실현되기 전에 탈락되는 음운과정을 말한다. 구체적으로 말할 때, 어간 말에 위치한 유음소 /ㄹ/가 /ㄴ,ㅅ/등과 같은 [+설단성] 자음 앞에서 탈락하는 음운 현상이다. 유음 탈락은 합성어, 파생어를 형성할 때나 용언 어간 뒤에 어미가 결합할 때 적용된다. 그러므로 음절 말이 아니라 어간말의 /ㄹ/로 범위를 한정짓는 것이다.


2. 용례제시 및 설명

`ㄹ`탈락 현상은 복합어를 이루는 경우와 어간과 어미가 결합하는 경우로 나누어 살펴볼 수 있다. 이 두 경우에서 적용되는 `ㄹ`탈락의 현상이 약간 다르기 때문이다.
복합어 구성은 다시 합성어 구성과 파생어 구성으로 나눌 수 있다. 합성어 구성은 체언끼리 결합하는 구성과 용언끼리 결합하는 구성, 체언 뒤에 용언이 결합하는 구성, 용언 어간 뒤에 체언이 결합하는 구성으로 나눌 수 있다. 이 외에 꼭 체언의 범주에 들어가지는 않지만 국어에 특이하게 존재하는 첩어와 준첩어 구성도 살펴볼 필요가 있다.

< 중 략 >

⒂ 널따랗다, 길쭉하다, 멀찍하다
위의 예들에서는 ‘ㄹ’이 경음 앞에 오기 때문에 `ㄹ`탈락 현상이 적용되지 않은 것이라고 해석할 수도 있다. 그러나 ‘가느다랗다, 기다랗다’에서 ‘-다랗-’의 발음이 경음으로 실현되지 않는 것을 보면, ‘-다랗-’의 발음은 원래 경음이 아니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위의 예에서 경음이 실현되는 것은 오히려 탈락하지 않은 ‘ㄹ’ 뒤에서 경음화 현상이 적용되었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쭉하-’, ‘-찍하-’도 원래 발음은 경음이 아니었을 것이다. 이는 ‘높직하다’의 경우에 표기를 경음으로 하지 않는 것을 통해서 도 알 수 있다. 따라서 위의 예들은 경음 앞이라서 ‘ㄹ’이 탈락하지 않은 것이 아니라, `ㄹ`탈락 현상이 적용될 수 있는 환경임에도 불구하고 탈락하지 않은 것으로 해석해야 한다.
이상의 논의를 요약하면, 접미파생어의 구성에서는 `ㄹ`탈락 현상이 수의적으로 적용되었다고 할 수 있다.
다음은 용언 어간과 어미가 결합할 때 ‘ㄹ’이 탈락하는 경우이다.

참고 자료

김경아. 『국어의 음운표시와 음운과정』. 태학사, 2000.
박기덕 외. 『한국어 문법론』. 한국문화사, 2003.
배주체. 『국어음운론 개설』. 신구문화사, 1996.
이동석. 『국어 음운 현상의 공시성과 통시성』. 한국문화사, 2005.
이진호. 『국어음운론 강의』. 삼경문화사, 2005.
조성문. 『국어 자음의 음운 현상에 대한 원리와 제약』. 한국문화사, 2000.
최명옥. 『국어음운론』. 태학사, 2004.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카테고리
인문/어학
저작시기/등록일
2009.05 / 2012.12.06
파일형식
한글파일 (hwp)
페이지
13페이지
가격
1,800원
2주간 다운받은 회원 학교정보 안내
학교정보보기
최근 본 자료 더보기
[잉크 절약] 학교 로고 리포트 표지
표지/속지
[잉크 절약] 학교 로..
한글파일1페이지

무료 표지/속지 더보기

WAR 3
도서
WAR 3
어울림출판사6,400원

yes24

판매자 정보
kc86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진실성에 대하여 해피캠퍼스는 보증하지 아니하며, 해당 정보 및 게시물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불법적 이용, 무단 전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습니다.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요소 발견시 고객센터의 저작권침해 신고센터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Powered by 고객센터FAQ1:1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