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경] 보길도지

등록일 2002.12.05 한글 (hwp) | 11페이지 | 가격 7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이 보길도지는 조선시대 제일의 시조시인인 고산 윤선도가 거처했던 보길도의 조경과 풍정을 소상히 밝힌 옛 기록이다. 그동안 학계와 문화재관리국 등에서 이런 문헌을 찾으려고 애쓰던 귀중한 자료이다. 이 글은 고산의 5대 손인 윤위(1725∼56년)가 24세때 보길도를 답사하고 쓴 기행문으로 보길도의 위치, 유적지의 배치, 그때까지 전해오던 고산의 인간상과 생활상 등을 소상하게 밝히고 있다.』보길도는 둘레가 60리로 영암군(靈岩郡)에 속하며, 해남에서 남쪽으로 수로로 70리의 거리이다. 북쪽에는 장자(獐子)·노아 등의 섬이 있고, 그 외에도 10여 개의 섬들이 여기저기 나열하여 있다. 그 남쪽에는 제주(濟州)의 추자도(楸子島)가 있는데. 이곳을 지나면 대양(大洋)이 된다. 수세(水勢)가 사납고 바람과 파도가 늘 일고 있다. 배를 정자 머리 황원포(黃原浦)에 댔다. 정자에서 황원포까지는 10리이며, 황원포에서 격자봉(格紫峰)아래까지는 5리 남짓하다. 주산인 격자봉은 높이가 60∼70길쯤 된다. 격자봉에서 세 번 꺾어져 정북향(午坐子向)으로 혈전(穴田)이 떨어졌는데, 이곳이 낙서재(樂書재)의 양택(陽宅)이다. 격자봉에서 서쪽으로 향해 줄지어 뻗어 내렸는데, 그 중에 낭음계(朗吟溪)·미전(薇田)·석애(石厓)가 있고, 서쪽에서 남쪽으로, 남쪽에서 동쪽으로 향해 구불구불 돌아 만나서 안산(案山)이 되어 세 봉우리가 나란히 솟았으며, 오른쪽 어깨가 다소 가파르다. 격자봉과의 거리는 5리이며 높이와 크기는 격자봉에 미치지 못한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