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든

등록일 2002.12.05 한글 (hwp) | 16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하이든의 초기(1760) 현악 사중주들은 일정한 형식이 없는 잡다한 악곡들을 묶은 것이었다. symphony No.6 "Le Matin" , No.7 "Le Midi" , No.8 "Le Soir" 이라는 이름을 붙여진 세계의 심포니를 작곡했는데 이 곡들은 바로크식의 콘체르토였다. (No.6번은 피아노에서 포르테로 가는 음의 상행진행을 이용하여 아침 해돋이 하는 모습을 묘사하였고, No.7번은 점심으로 하이든이 오페라적인 요소를 기악곡에 반영하여 바이올린이 레치타티보적인 성악적인요소를 띄게 되었고 No.7번에서는 저녁으로 여러 가지 실험적이 시도를 많이했는데 특히 trio섹션에서의 더블베이스 솔로는 하이든의 특이한 악기배합의 모습을 보여준다.) 뿐만 아니라 오케스트라 모음곡과 교회 소나타와 같은 심포니들도 상당수 썼다. 초기 작품의 특징으로는 독주악기들을 때때로 콘체르탄테식으로 사용한 것, 알레그로 악장에서 이따금씩 협주곡처럼 튜티와 독주부분을 교대시키는 것, 관악기들을 디베르티멘토식으로 사용한 것, 계류 음 연쇄에 의한 코렐리 같은 아다지오 악장을 때때로 사용한 것, 그리고 전 .고전시기의 딱딱한 분절법과 바로크식의 실뽑기를 절충한 것을 기초로 삼으려는 변함없는 태도- 이 모든 것을 하이든이 그의 최초의 작품들에서부터 이미 고전 교향곡에 새 요소와 옛 요소를 융합시켜 그 어법을 살찌게 해준 방법들이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