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복식사] 한국 복식사의 의료

등록일 2002.12.01 한글 (hwp) | 7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아마 도움이 많이 될 것입니다.
한자도 제가 다 찾아서 써 넣었구요..
의류학과 한국인의 옷 전공 수업때 낸 리포트 입니다.
점수두 잘 받았구요..

목차

1.직물(織物)
1)고대 복식의 직물(織物)
2)고려시대 복식의 직물(織物)
3)조선시대 복식의 직물(織物)

2.염색(染色)
1)고대 복식의 염색(染色)
2)고려시대 복식의 염색(染色)
3)조선시대 복식의 염색(染色)

본문내용

인류가 일정한 장소에 정착하여 농경생활을 하면서 부족국가를 이룬 신석기시대부터 간단한 옷을 만들어 입기 시작하였다. 처음의 옷감으로는 조물·편물이었으며 직물은 이보다 늦게 발생되었으리라 짐작된다.
의생활이 발달함에 따라 직물이 발달하기 시작했으며 차츰 염색술을 가미해서 진보될 수 있었을 것이다.
직조 기술이 발전함으로써 우수한 직물을 생산하게 되고, 여러 가지 각종 문양이 새겨진 직물이 등장해 수출을 하기도 했다.
..............중략........................
2) 고려시대 복식의 직물(織物)

고대 사회에서 발달해온 직조 기술은 고려시대에도 그 저통을 계속 이어왔다고는 하나 겹친 외우내환 속에서 기술 발전은 위축되고 중국에서 생산되는 사라능단에 눌려 오히려 역 수입국이 되었다. 그거나 한편, 세마포(細麻布)와 저포(苧布)는 그 직조술이 더욱 발달하여 공물로 중국에 수출되기도 했다.
고려시대의 가장 중요한 사건은 고려 말 목면(木棉)의 전래이다. 이것은 우리나라 의료사상 하나의 혁명으로 볼 수 있으니 특히 헐벗음을 면치 못했던 서민층에게 그러하였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