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과 철학] 안락사도 생명인가?

등록일 2002.11.30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3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안락사에 대한 논쟁은 아직까지 해결되지 채 논쟁의 논쟁을 거듭하고 있다. 안락사란 생존의 가능성이 없는 병자의 고통을 덜어주기 위하여 인위적으로 죽음에 이르게 하는 일을 말한다.

많은 여러나라에서 안락사에 대해서 금지하고 있다. 그러나 네덜란드의 경우 1993년 안락사에 대해 제한적으로 허용되어 오다가 2001년 4월 안락사를 합법화하였으며, 오스트레일리아에서는 1996년 조건부로 허용 법안을 마련하였다. 미국 오리건주는 제한적으로 허용하고 있으며, 벨기에·콜롬비아·스위스에서는 묵인하고 있다. 한국에서는 안락사에 대해 법적으로 금지하고 있다. 그러나 안락사 또한 생명사랑의 한 방법이라고 생각한다.

캐나다에서 장애인 딸을 안락시킨 뒤 10년형을 선고 받은 한 아버지의 말이 있다.
“나는 장애인 딸의 고통을 무한정 지켜보는 것보다 저 세상에서라도 아픔 없이 지내도록 그를 죽였다. 딸로부터 고통에 찬 비명을 듣는 것보다 감옥 가는 것을 선택한 것이다. 나는 울고 또 울고 흐느끼며 간절히 기도했다. 그러면서 나는 딸의 동맥으로 조금씩 극약을 흘러 넣었다. 죽음 건너 저편에서는 다시는 이런 고통을 겪지 말라고 기도하면서” 이 말은 무엇을 의미하는 것일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