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국악원 '토요상설무대'를 다녀와서...

등록일 2002.11.30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고등학교 때 이후로 국악 공연을 거의 처음 가다시피 했다. 고등학교 때 가끔 선생님의 권유로 국립국악원을 찾은 적이 있지만 그때는 국악에 대해 잘 알지 못했고, 사실 관심도 없어서 지루한 느낌이 많았었다. 그런데 이번에는 좀 달랐다. 공연을 보면서 수업시간에 배운 내용들을 적용해 볼 수 있었고, 국악을 좀 더 좋아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다. 처음 무대에선 수업시간에 설명으로만 들었던 편종과 편경을 직접 볼 수 있었다. 공연 전에 국악 박물관에서도 보았는데, 공연에서 연주되는 소리를 들으니 더욱 신기했다. 특히 편경은 돌인데도 두드리는 소리가 너무 맑고 깨끗했다. 편경에 쓰이는 돌이 아주 귀한 돌이기에 더욱 그랬던 것 같다. 한편 기악 연주에선 '박'이 많이 등장했는데 연주의 처음과 끝을 알리거나 음악의 흐름이 바뀔 때 사용되는 것 같았다. 박을 치는 사람이 연주의 처음과 끝에서만 움직이고 연주 내내 멀뚱히 서있는 모습이 조금 안쓰러워 보이기도 했다. 민요는 수업시간에 감상할 땐 소리로만 들었지만 공연에선 직접 민요를 부르는 사람의 표정이나 옷차림을 보면서 감상할 수 있어 좋았다. 처음 수업시간에 민요를 들었을 때 대중가요나 서양음악에만 젖어있던 나는 민요의 거친 소리를 잘 이해하지 못했었다. 하지만 이제는 민요에서 꺾는 소리나 길게 끄는 소리, 떨림 소리 같은 것들이 낯설게 느껴지지 않는다. 그런 소리를 통해서 어떤 그리움의 정서나 우리만의 멋스러운 소리를 느낄 수 있는 것 같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국립국악원 토요명품공연 관람 보고서 7페이지
    구비문학에 관련된 공연을 관람하기 위해 정보를 찾던 중, 국악 공연의 경우 무형문화재로 선정된 사람과 같은 전문가에게서 소수의 특정인에게 전해져 내려오는 만큼 양질의 공연을 선택해서 봐야 한다는 말을 본 적이 있었다. 그 중에..
  • [감상문]국립국악원을 다녀와서(국악공연 감상문) 2페이지
    2007년 3월 17일 생전 처음 국악 공연장을 찾았다. 솔직히 국악에 대한 또래 사람들의 생각이 좋지 않을꺼 같아서 집에 있는 동생이나 주위 친구들에게 같이 가자는 말을 못했다. 인터넷에서 국악 공연 정보를 검색하고 국립..
  • [국악] 국립국악원 <2009 화요상설공연 - 문정근의 춤>감상문 6페이지
    3-6. 전라삼현승무 얇은 사 하이얀 고깔은 고이 접어서 나빌레라. 파르란이 깎은 머리 박사 고깔에 감추오고 두 볼에 흐르는 빛이 정작으로 고와서 서러워라. ....... 고등학교 때 배운..
  • [국악공연] 국립국악원 - 2009 정기연주회 Korean Music Project 4페이지
    2009년 5월 13일 수요일 7시 30분. 두 번째 찾게 된 국립국악원……. 날짜를 미루다가 필히 이번 주는 가야지라고 마음을 먹고 국립국악원 공연일정을 살펴보다가 문득 한국음악프로젝트라는 이름에 마음이 끌렸다. ..
  • [감상문]국립국악원의 토요정기공연을 보고나서 - 3페이지
    다음으로 연주된 것은 이준호씨의 창작곡 바람, 강 이었다. 돌아와서 찾아보니 이 노래를 작곡한 이준호씨는 국악계의 저명한 작곡가로 대금을 전공했다고 한다. 전통음악의 현대화 작업으로 유명한 실내악단 슬기둥에 계시던 분으로 19..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