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평] [서평] 수레바퀴 아래서

등록일 2002.11.30 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Ⅰ. 서론

Ⅱ. 본론
A. 줄거리
B. 감상, 평가
C. 수레바퀴의 의미
D. 헤르만 헤세에 대하여

Ⅲ. 마치며

Ⅳ. 참고문헌

본문내용

이 소설의 기본적인 특징부터 살펴보면, 갈래는 장편 소설. 성장 소설이고 시점은 전지적 작가 시점이다. 한스의 모든 역정이 시간의 진행에 따라 서술되는 성장 소설식 구성으로 되어 있으며, 성격은 비판적, 자전적, 철학적이다.
표현은 외적인 사건보다는 인물의 내면적 심리를 섬세하게 묘사함으로써 심정적 진실을 집중적으로 탐구하고 있다. 또한, 과거형 시제를 주로 사용함으로써 회상의 감상성을 짙게 하고 있다. 배경은 시간(19세기 말). 공간(신학교와 고향 슈발츠발트)이고 경향은 순수 문학
이다. 특징은 작가 자신의 체험이 짙게 배어 있고, 한 소년의 내면적 성장과 좌절을 그린 작가 자신의 경험이 짙게 투영되어 있다. 작자인 헤세 자신도 한스처럼 신학교에 들어 갔으나 적응하지 못하고 뛰쳐나왔다. 헤세는 그러한 좌절을 딛고 작가로서 성공하지만, 한스는 끝내 자멸하고 만다. 엄격한 규율과 형식뿐인 지식을 요구하는 신학교나 출세하기를 바라는 아버지가 계시는 고향 마을 모두 한스에게는 고통스러운 곳이며, 한스는 결국 그에게 강요되는 모든 것을 상징하는 수레바퀴 아래에 깔리게 된다.

확실하게 기억은 나지 않지만 언젠가 조금은 어린아이들이 「수레바퀴 아래서」를 읽고 한스에게 편지 쓴 것을 본 적이 있다. 어린아이들이었지만 공감하는 듯한 편지를 쓴 내용이었다.

참고 자료

헤르만 헤세(1906), 수레바퀴 아래서, 서울 : 동아리 문고 27
http://www.seelotus.com/gojeon/oe-kuk/novel/su-re-ba-qu-mis.htm
http://100.empas.com/entry.html/?i=188958&Ad=sinnara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수레바퀴아래서 독서감상문 3페이지
    우리는 쫓긴다. 때로는 실체 없는 무엇에, 때로는 분명한 무엇에. 우리는 쫓긴다. 나면서부터 우리는 쫓기는 삶이었다. 안락한 어머니의 뱃속, 대체로 우리를 가장 사랑하는 사람의 심장과 마음 가까운 ..
  • 수레바퀴아래서 2페이지
    수레바퀴아래서 한 어느 시골마을에서 천재로 태어난 ‘한스’ 라는 한 소년이 마을 이웃들의 기대를 받아가며 살았고, 그는 천재라는 이유로 자신이 진정으로 하고 싶어 하는 낚시와 수영은 마을 주민들의 기대 때문에 포기하고 자기 ..
  • 헤르만 헤세의 수레바퀴 아래서 를 읽고 독후감 4페이지
    ‘헤르만 헤세’ 라는 독일 작가는 내가 가장 좋아하는 작가 중 한명이다. 그의 책들은 그가 ‘철학자’라는 것을 대변하듯 중학생 시절 국어시간 숙제로 읽을 때엔 어렵기 그지없어 손에 잡았다 놨다를 반복하게 했는데, 조금 머리가 ..
  • 수레바퀴아래서 1페이지
    독일의 대문화 헤르만 헷세는 그 어느 작가보다 청춘을 주제로 한 작품들을 많이 남겼다. 그의 작품 `데미안` `청춘은 아름다워`는 그 좋은 예이다. 이번 학교에서 독서 감상문을 제출하라는 선생님의 말씀이 있으셨다. 그래서..
  • [독후감] 수레바퀴아래서 5페이지
    난 꽤나 비판적인 책 읽기를 해온다고 나름대로 자부하던 사람 중의 하나였다. 어떤 작품이든 스물 한 살 감성과 터질 듯한 이성의 불꽃으로 한 번쯤 헤집어 놓을 수 밖에 없는 그런 부랑배 독자였다.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에서는 과..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
      [서평] [서평] 수레바퀴 아래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