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미술] `부산비엔날레`를 보고 건축공간과 현대미술과의 상관성에 대하여

등록일 2002.11.28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비엔날레가 벌써 여러 해를 맞이하고 있지만, 지금까지 비엔날레를 직접적으로 접해본 경험은 한번도 없었다. 비엔날레 전시관이 집 근처이기에 마음만 먹으면 쉽게 다가설 수 있었지만 미술에 대한 나의 무관심은 항상 무심코 지나치게 만들었다. 그러나 이번 비엔날레의 관람을 통해 현대 미술에 대한 나의 시각과 마음가짐이 조금씩 달라지기 시작하는걸 느낄 수 있었다.
올해의 주제는 '문화에서 문화로'를 시각화한 것이다. 이는 문화와 문화의 만남, 문화 커뮤니케이션, 나눔과 화합을 포괄하고 있으며 다양한 민족성을 가진 작가들에 의해 문화 그 자체에 대한 고민, 괴로움, 갈등, 해결, 희망 등을 통해 변화되어 하나의 작품으로 탄생해서 우리 앞에 나타났다. 비엔날레를 통해 다양한 국적과 삶을 가진 작가들의 다양한 생각을 한 자리에서 만날 수 있었고, 현대 미술의 흐름을 조금이나마 읽을 수 있었다.
부산 비엔날레를 통해 느낀 현대미술의 흐름은 다양성이다. 그리고 또 하나를 덧붙인다면 관객과의 호흡이다. 먼저 다양성은 대부분의 작품에서 찾을 수 있다. 캔버스의 공간에서 벗어난 여러작품들, 하나의 그림만이 작품이 아닌 공간 자체가 작품인 작품들,움직이는 영상과 음향으로 이루어진 작품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