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물] 허브에 대하여..

등록일 2002.11.27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3,000원

소개글

많은 정성을 들인 레포트 입니다.
칼라풀하고 깔끔하게 꾸몄고, 페이지수에 제약이 있어서 중요한 내용만 다뤘습니다.

목차

*허브란?
*허브의 종류
*허브의 특성
*허브기르기
*구입시 주의할점
-물과 비료주기
-계절관리
-가지치기와 수확
-화분갈이하는 법
-해충 방지법
*레포트를 마치며..

본문내용

허브의 물주기법은 어렵지 않다. 화분의 겉 흙이 말랐다 싶을 때만 듬뿍 속 뿌리까지 물기가 머무를 수 있을 만큼 듬뿍 주는 것이 좋다. 지중해가 원산지인 대부분의 허브는 과습과 잦은 관수는 좋지 못하다. 허브에 매일 조금씩 물을 주는 것은 좋지 못하다. 자칫 뿌리가 썩어 물 올리기를 못해 고사할 수 있기 때문이다. 허브에 물을 줄 때 며칠에 한번 준다는 것을 잘못된 생각이다. 허브가 위치해 있는 장소와 환경(일조량, 통풍)에 따라 잎과 흙의 수분증발량이 다르기 때문에 반듯이 흙의 표면을 보고 물을 주는 것이 현명하다. 허브의 물주기에 실패하지 않는 단 하나의 조건은 허브를 사랑하는 일일 것이다. 허브는 물과 함께 소량의 비료가 필요하다. 특히 성장기에 영양이 모자라면 잎의 윤기가 떨어지고 향도 떨어진다. 가장 손쉬운 비료주기법은 물비료 주기이다. 화원에서 쉽게 구입할 수 있는 물비료를 허브화분에 꽂아 주는 것으로 저렴하며 간편하다. 그러나 다비성으로 비료의 양을 많이 필요하는 허브가 있다. 베르가못이나 민트류, 딜, 휀넬, 바질류는 조금 더 많은 비료를 필요로 한다. 화분이 작은 경우 물비료는 두세달에 한번씩 관비하는 것이 좋으며 효과가 없다고 판단 되면 화분갈이 하는 것이 좋다. 무엇보다도 중요한 것은 비료를 잘 주는 것 이 아니라 잘 자랄 수 있는 흙을 만들어 주는 것이다. 물비료보다 확실한 비료주기법으로 토양을 산성화시키지 않으면서 지효성이 길다는 장점이 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