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윤리] 변증법적 유물론

등록일 2002.11.26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1. 서론
2. 유물론
3. 변증법
4. 결어

본문내용

Ⅰ. 序論

변증법적 유물론은 맑스주의의 철학이며 경제학과 역사관의 이론적 근거가 되고 있다. 이는 칼 맑스와 프리드리히 엥겔스의 사상에서 나온 실재에 대한 철학적인 접근법으로서 절대자를 부정하는 유물론과 관념론의 변증법을 결합하였다는 점이 특이하다.


Ⅱ. 唯物論

맑스와 엥겔스에 따르면 唯物論은 감각으로 지각할 수 있는 물질 세계가 마음이나 정신과 독립하여 객관적 실재성을 갖고 있다는 이론이다. 그들은 심적·정신적 과정의 실재성을 부인하지는 않았지만, 관념은 물질적 조건의 산물 또는 반영으로서만 생겨날 수 있다고 주장했다. 맑스와 엥겔스는 유물론을 觀念論에 對立하는 개념으로 이해했는데, 그들에 따르면 물질을 마음이나 정신에 의존하는 것으로 다루거나 정신이나 마음이 물질에서 독립하여 존재할 수 있는 것으로 다루는 이론은 모두 관념론이다. 그들은 유물론적 견해와 관념론적 견해가 철학의 발달사를 통해 화해할 수 없이 대립했다고 생각했다. 그들은 철저한 유물론적 접근법을 채택하여 유물론과 관념론을 결합하거나 융합하려는 모든 노력은 혼란에 빠지고 정합성을 잃어버릴 수밖에 없다고 주장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