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문학] 매월당 김시습

등록일 2002.11.26 한글 (hwp) | 11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매월당 김시습의 작품을 금오신화를 중심으로 쓴
순수 100% 창작글입니다.
전혀 전문적이지 않은 글이니 참고하세요.

목차

1. 고독한 낭만주의자의 자화상
2. 불행한 시대, 화려한 출발
3. 선비는 자신과 세상에 어긋나면
4. 아, 백세의 스승이여

[매월당 김시습 연보]

본문내용

우리 문학사에서 최초의 소설인 『금오신화(金鰲神話)』를 비롯하여 2,180여 수의 시를 남긴 김시습. 그는 뛰어난 문학 작품 뿐만 아니라 상식을 뛰어넘는 기행(奇行)으로 말미암아 더욱 사람들의 주의를 끈다.

그의 기행이란 세조의 왕위찬탈에 반발하여 머리를 깎고 중이 되어 평생을 떠돌아 다니면서 벌인 행각을 말한다. 자신의 친구인 정창손·서거정·신숙주·김수온 등이 세조 쿠테타의 공신으로 높은 벼슬에 앉아 있을 때 김시습은 거지 행색을 하고 백주대로에서 이들을 꾸짖었으며, 사육신이 노량진에서 처형당했을 때 아무도 무서워 나서지 못하는 데 홀로 나서서 그들의 시체를 묻어주었다. 이 때문에 세상에선 그를 생육신이라 부른다.

그런가 하면 산 속에 들어가 홀로 거처하면서 나무를 희게 깍아 시를 쓰고 읊조리다가 갑자기 통곡하며 그것을 꺾어버리기도 했고, 달 밝은 밤이면 흐르는 시냇가에 앉아 수천장의 종이에 시를 쓰고 그것을 물에 띄어 보내며 목 놓아 울기도 했다. 혹은 나무를 다듬어 농부가 밭 갈고 김 매는 형상을 조각하여 책상 곁에 죽 늘어놓고 물끄러미 바라보다가 또 다시 통곡하며 불살라 버리고, 어떤 때는 자신이 농사지은 조가 무성하여 이삭이 팬 것을 술을 먹고 들어와 낫을 휘둘러 모조리 땅에 베어 넘기고 통곡했다 한다.

세상과 타협하지 않는 강직한 선비의 기품과, 달밤이면 눈물을 흘리는 여리디 여린 시인의 감성을 동시에 지녔던 사람. 달과 매화를 지극히 좋아해 휘영청 달 밝은 밤이면 소상강에 몸을 던진 초나라 충신 굴원의 「이소경(離騷經)」을 외우며 눈물을 흘렸던 시인, 그가 바로 매월당 김시습이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김시습 <금오신화> 연구 5페이지
    Ⅰ.머리말 김시습의 「금오신화」는 조선 세조 때 금오산에서 창작한 한문소설로 창작 당시 몇 편이었는지 알 수 없으나
  • 금오신화 독후감, 금오신화 독서평 3페이지
    시작하며 『금오신화』를 완독하고 들었던 첫 생각은 그 어떤 덧붙임도 없이 ‘어렵다’라는 것이었다. 단순히 이야기의 흐름을 쫓아가고 줄거리만을 이해하는 점에서는 문제가 없을 수 있겠지만 『금오신화』가 의미하는 바가 무엇인지,..
  • [고전소설론]김시습의 금오신화 8페이지
    Ⅱ. 금오신화의 의의 1. 왜 금오신화가 최초소설인가 금오신화는 전기소설이다. 전기소설이란 ‘역사적 사회적 시공에서 전개되는 대결을 그 자체로서 드러내지만’ 그것이 낭만적인 전기적 모티프에 의해 해소되는 소설형식을 뜻한다..
  • "금오신화가 왜 최초의 소설인가" ★ 금오신화 한문소설 ★ 소설 신화 차이점 ★ 김시습 금.. 2페이지
    김시습이 쓴 ‘금오신화’는 현재 최초의 소설로 인정되고 있다. ‘금오신화’는 한문으로 쓰여진 소설로 현재 완본은 전해지지 않고 ‘만복사저포기’, ‘이생규장전’, ‘취유부벽정기’, ‘남염부주지’, ‘용궁부연록’ 이렇게 다섯 편만..
  • [문학] 전기소설과 금오신화 7페이지
    지금까지 전기소설의 유형론과 《금오신화》의 작품들을 살펴보았다. ≪금오신화≫는 전기소설의 장르 관습에 따라 꿈이나 이계(異界)와 같은 비현실계를 설정하여 남녀의 애정문제 등을 낭만적으로 형상화하고 있지만, 그 심층에는 15세기..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