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세와 근대 인식론의 역사

등록일 2002.11.25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300원

소개글

중세와 근세의 인식론의 역사가 어떻게 변했는가에 대한 간단하면서 이해하기 쉽게 잘 정리된 글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고대에도 지금과 같은 자연현상이 있은 것은 물론이다. 천둥이 치고, 우박이 떨어지고, 홍수가 일고, 가뭄이 지고.. 자연에 대해 무지했던 그들은 자연으로 인한 피해를 몸소 겪으며 살았다. 그러다보니 직접 생명을 위협하기도 하는 자연현상에 대해 호기심과 경이를 느꼈을 것이다. 그래서 그들은 자연에 대한 해답을 신에게서 찾았다. 고대인들은 신화적 설명을 취한 의인관적 세계관을 지녔는데 이 때 미신적, 신화적, 주술적 설명방식에 철학적 설명방식을 도입한 희랍의 자연철학자들이 나타났다.
하지만 중세에는 종교가 득세하면서 종교적 설명방식이 도입되기 시작하였는데 고대의 잡다한 신은 제거되고 신의 세계가 통일되었다. 유일신은 모든 역사, 종교, 문화, 지리, 도덕, 법의 제1의 설명원리가 되어, 신적인 명령이론에 따라 신은 도덕, 법, 우주, 인류, 역사의 기원이 되었다. 가령 존재를 설명하고자 할 때, 명백한 나의 존재 설명조차도 어려운게 사실이다. 나는 아빠와 엄마, 아빠는 할머니와 할아버지, 엄마는 외할머니와 외할아버지 또 그분들은.... 그렇게 무한히 뻗어 올라가며 설명할때 중세적 사고방식은 '신이 결국 인간을 만들었고, 나 또한 신이 만들었다.' 라고 결론 지음으로써 이런 설명방식의 미진성을 충족시켜주는 장점이 있다. 그리고 신은 누가 만들었냐는 질문에 신은 스스로 존재하는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