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학] 예수의 죽음과 부활신앙

등록일 2002.11.24 MS 워드 (doc) | 2페이지 | 가격 300원

소개글

예수의 죽음과 부활신앙에 대해서 쓴것입니다.
대부분 개인의 의견이라 쓸만하실겁니다.
많은 애용 바랍니다..감사합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우리의 삶의 처음과 끝은 태어남과 죽음이다. 태어남은 어느 누구에게나 기쁨을 주지만 죽음은 그와는 반대다. 죽음을 맞이한 그들에게는 슬픔을 주는것이다. 하지만, 죽음을 막연히 나쁜것만이라고는 볼 수 없다. 죽음이 있으면 곧 그사람을 대신한 태어남이 있기 때문이다.
지금 내가 레포트를 쓰고 있는 이 순간에도 누군가는 죽음을 맞이하여 많은 이들을 슬프게 할것이며, 어떤 이는 태어남에 기쁨을 만끽하고 있을 것이다. 태어남과 죽음은 어찌보면 상반된것 같지만, 아주 긴밀히 연결된것들이다.
나의 짧은 소견으로는 예수는 그 신비한 능력을 더불어 여러 사람을 사랑하는마음과 그 어느것을 보아도 사람의 능력을 능가하는 그런 분이시다.
예수는 신이다. 그러하다. 인간을 창조하였고, 인간을 사랑하였으며, 인간이 잘못을 했을때는 그 마땅한 벌을 내려주시는 그런분이시다. 삶의 지표를 마련해주셨고, 여러가지 지켜야할 도덕법칙(법도)를 알려주신 분이다.
인간에게는 한없이 고마우신 분인것이다.
하지만 그러한 예수도 신이기전에 한 인간이다. 그러하다. 예수도 인간인 것이다.예수는 인간의 모습을 하고 있었으며, 인간의 시초가 될만한 분이시다.
예수도 인간이기에 사람과 같은 사고를 하고 있었으며, 사람과 비슷한 행동을 하였고, 사람이기에 사람을 이해할 수 있었던 것이다.
예수는 십자가에 못 박혀 죽음을 맞이하셨다. 하지만, 그것또한 한 인간이 태어남의 기쁨을 누렸으면 당연히 겪어야할 통과의례라고 생각한다. 너무도 당연한것이다.
하지만, 또 다르게 생각을 한다면 당연한 통과의례지만 존경받아야할 분이기에 그누구의 죽음보다도 더 슬프고 괴로울수도 있는 일이다. 그 시대의 많은 이들, 어느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