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첵을 보고.....

등록일 2002.11.21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900원

목차

서론

본론

결론

본문내용

"아무것도 안보여. 안보여 아무것도. 내눈으로 꼭 보아야 하는데 내 손에 꼭 쥐어야겠는데. 살이 쪄서 팽만한 죄악 냄새가 난다. 냄새가 난다." 그의 심정을 그대로 표현한 대목이다. 아내의 불륜을 알지만 몰라야만 하는 현실. 이런 것들에 의해 보이첵은 정신착란증이 극에 달한다. 보이첵 그에게는 거짓말이나 살인은 아무런 제약을 받을 일이 아니다. 그에게는 더 이상 이성이 남아있지 않기 때문이다. 그가 할 수 있는 유일한 저항은 그런 현실에 갖고 놀리는 마리를 죽이는 것뿐이었을 것이다. 그는 마리를 몇 번이나 칼로 찌른다. 세상을 원망하듯이.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