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비평] 껍데기는 가라를 읽고

등록일 2002.11.20 한글 (hwp) | 8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

목차

1. 1950년대 - 1960년대의 시대 상황
2. 신동엽의 생애
3. 신동엽의 세계관
4. 껍데기는 가라 에 대한 분석

본문내용

이 시는 4.19 혁명에 창작의 직접적인 원천을 두고 있다. 4.19 학생혁명이 일어나자 거의 모든 시인들이 그것을 기리는 시들을 썼다. 그러나 대부분의 시들은 당시의 현실을 올바로 파악할 수 없을 만큼 지나치게 감격과 흥분에 들떠 있었다. 다시 말하면 시인들은 4.19학생혁명이 갖는 의미와 성격에 대한 좀더 체계적이며 객관적인 판단을 내릴 수 있는 정신적 근거를 갖지 못했다는 것이다.
그러나 김수영과 신동엽은 그렇지 않았다. 김수영은 4.19학생혁명의 성과는 물론이고 그 혁명 완수에 얼마나 큰 어려움이 뒤따르는가를 보여주어 경각심을 일깨우는 한편 자유와 혁명이 내포하는 양면성에 대한 문단의 각성을 촉구했다.

1연에서는 시간적 개념인 4월만 나타난다. 그러던 것이 2연은 시간과 공간 둘다 나타나며 3연에서는 '이곳' '중립의 초례청 앞' 으로 공간이 구체화 되고 4연은 '한라에서 백두까지'로 공간이 확대된다. 그러므로 이 시에서 '껍데기'와 '알맹이'의 문제는 가변적인 시간성으로부터 출발하여 불변적인 공간성으로 확산되어 간다.
이 시의 구조를 살펴보면 '알맹이'는 시간적으로 과거에 존재하는 것, 가장 중심의 것이다. 중심의 알맹이를 둘러싸고 밖에는 동학년, 4.19 등의 역사적 사건이 둘러싸며 가장 밖에는 껍데기가 두르고 있다. 밖의 껍데기인 현재로부터 껍질을 벗기며 과거로 돌아갈 때 '알맹이'는 자리하고 있다. 그것은 역사적 전개 속에서도 변질되지 않는 순수한 정신으로서의 '알맹이'를 의미한다. 그것은 영원한 것으로 영원한 현재의 시간적 가치를 가진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껍데기는 가라·에 나타난 이데올로기 분석 5페이지
    국가의 독립과 민족의 자결 의식이 두드러졌다. 1930년대 이후의 민족주의는 나치즘, 파시즘의 인종주의적이고 전체주의적 민족주의와 공산화를 위한 전략적 의미로 `민족주의`를 사용하였고 제3세계에서는 자주 독립과 근대화, 비동맹..
  • 껍데기는 가라- 신동엽 18페이지
    신동엽 ‘껍데기는 가라’ 작가소개 신동엽(申東曄, 1930년 8월 18일 ~ 1969년 4월 7일)은 대한민국의 시인이다. 충청남도 부여 출생으로 본관은 평산(平山)이고 호는 석림(石林)이다. 전주사범학교와 단국대학교 사..
  • 신동엽 작가론, 작품분석, 작품특징 14페이지
    Ⅰ. 서론 <껍데기는 가라>라는 시를 처음 접했던 고등학교 시절, ‘아! 시라는 건 저럴 수도 있구나’ 를 느꼈던 기억이 아직도 생생하다. 그 시의 작가는 신동엽. 신동엽 시인은 이 시를 배우기 전에는 듣지 못했던 이..
  • 새롭게 읽는 신동엽의 <껍데기는 가라> 5페이지
    1960년대 참여시의 대표주자로 꼽히는 신동엽을 논할 때는 언제나 분단체제라는 역사적 상황과 4·19 혁명과 5·18 군사혁명, 1970년대 산업사회의 변형기로 들어가는 길목이라는 시대적 조건과 연관지어 그의 문학을 해석해왔다..
  • "껍데기는 가라" 신동엽 시감상문 1페이지
    수업 시간에 배운 시의 독법에 따라 <껍데기는 가라> 를 감상해보았다. 우선 시어를 지시적 의미로 읽어 전체적 분위기를 파악해보았는데 이 시는 예전에 공부했었던 시여서 그런지 전체적 분위기를 파악하는 것이 그다지 힘들지는..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
      [문학비평] 껍데기는 가라를 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