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정주영관련

등록일 2002.11.20 MS 워드 (doc) | 22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정주영회장 연보
경영 하이라이트
[정주영 경영스타일]고비마다 '불도저 경영
[정주영 무엇을 남겼나]

본문내용

정주영(鄭周永) 현대그룹 전 명예회장은 맨몸으로 국내 최대 기업을 일군 만큼 ‘불도저 같은 저력으로 신화를 창조한 마술사’로 불렸다.
그는 평소 “나는 현대를 통해서 기업이 할 수 있는 모든 일을 다 해냈다”고 말하곤 했는데 그 모든 일을 해내기 위해 넘어야 할 산이 많았고 산 모퉁이를 돌 때마다 하나의 신화가 탄생하곤 했다.
정주영은 “부존자원이 없는 우리나라에서 살아남을 길은 수출뿐이다”라며 1965년 국내 최초로 해외진출을 시도했다. 정주영이 태국의 파타니-나라티왓 고속도로 공사에 응찰했을 때만 해도 모두 불가능한 일이라고 여기고 격려조차 없었다. 그러나 정주영은 강인한 추진력으로 마침내 1965년 해외 건설시장 개척을 위해 태국으로 진출, 해외시장 진출의 포문을 열었다. 정주영의 해외진출은 현대의 수출주도형 산업구조와 세계화 전략의 밑거름이 되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