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의 성문화

등록일 2002.11.12 한글 (hwp) | 25페이지 | 가격 1,500원

목차

1. 외곡된 성규제
2. 일본인들은 정말 그렇게 밝히나?
3. 근친상간(近親相姦)
4. 어린이가 좋아요
5. 흑인은 인기!
6. 매춘은 금지되었지만
7. 성문란은 매스컴이 부추긴다
8. 고독한 일본인
9. 일본에 관한 한 마디

본문내용

일본의 성문화는 유럽이나, 북미 등의 다른 서양 국가보다 개방된 스칸디나비아의 국가들조차 놀랄 정도로 '섬세하고 표현적이며 지저분한'것으로 인식되고 있다. 그러나 이런 일본의 문화 는 철저히 위장되어 있다. 단적인 예로 일본의 어느 잡지에서도 성기가 노출된 사진은 볼 수가 없다. 여러분도 잘 아는 미국 잡지인 펜트하우스(PENTHOUSE) 나 플레이보이(PLAYBOY) 와는 사뭇 다르다. 포르노 영화도 마찬가지다. 일본에서 제작되거나 유포되는 합법적 경로의 모든 포르노 영화에서도 성기는 표현되지 않으며, '보카시'라고 불리는 안개 처리 또는 모자이크 처리를 통해 감추어진다. TV와 유선, 위성방송도 마찬가지다. 일본에서는 '98년까지 다른 나라에서는 볼 수 있는 포르노 방송 채널이 없었다(가리는 것이 없는 완전한 포르노를 말한다. '98년 부터는 위성방송에서 3개의 포르노 방송 채널이 생겼다). 그런 데도 성개방이 확실히 되어있다는 다른 나라의 사람들이 놀랄 만하다면 무언가 감추어진 것이 있음을 알게 된다. 이런 사실에는 몇 가지 이유를 들 수 있는데 그 중에서 가장 대표적인 것 이 '왜곡된 성규제'이다. 관련 법규는 있는데 그 내용과 한계가 모호하며, TV, 출판물, 게임, 비디오물 등에 관해서도 각종 윤리 위원회가 구성되어 자율 규제를 하고는 있으나 이것 역시 우스울 정도로 형식적이라는 생각이 든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