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사] 봉건사회 해체기의 경제와 사회

등록일 2002.11.12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1. 봉건적 경제구조의 변동
2. 신분제의 동요와 부세제도의 개편
3. 향촌 지배구조의 변동
-내용 정리겸 나의 생각

본문내용

조선 사회의 신분제는 법제적으로는 양천제를 표방하고 있었지만, 실제로는 양반, 중인, 상민, 천민의 네 계층으로 분화되어 있었다. 조선 시대의 사회 생활에서 기본적 가치관이었던 성리학은 이러한 신분제를 합리화시켜 주었다. 경제 구조의 변동으로 일부 농민들이 부농층으로 성장하여 갔는가 하면, 많은 농민들은 농토에서 밀려나 상공업자 또는 임노동자가 되었다. 한편, 도시에서는 상품 화폐 경제가 진전되면서 상업 자본가와 독립 수공업자 등 새로운 계층이 나타났다. 이와 같은 현상은 종래의 사회 계층 구조를 변질시켜 마침내 신분제의 동요를 가져왔다. 신분제의 동요는 지배층의 분열과도 연관되어 진행되었다. 지배 세력을 결속시키기 위해 시도되었던 붕당 정치가 17세기 후반부터 변질되어 가면서, 지배층 내부에서는 정치적 대립이 심해졌다. 정치적 갈등이 심해지면서 양반들은 자기 도태를 거듭하였다. 이와 같은 현상은 노론을 중심으로 일당 전제화가 전개되면서 보다 현저해져서, 다수의 양반들이 정계에서 배제되었다. 몰락한 양반들은 관직에 등용될 기회를 얻지 못한 채, 향촌 사회에서나 겨우 위세를 유지하는 향반이 되거나, 더욱 몰락하여 잔반(殘班)이 되었다. 조선 후기에 사회 개혁을 주장한 실학자나 농촌 지식인들은 대개 몰락한 양반들이어서 양반 지주와는 이해 관계를 달리하였고, 기본적으로 농민층의 입장에 설 수밖에 없었다. 몰락한 양반들은 서당의 훈장이 되어 생계를 유지하거나, 심한 경우에는 농업이나 상공업 등 생업에 직접 종사해야 하였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