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벳,중국의소수민족

등록일 2002.11.11 한글 (hwp) | 12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Ⅰ. 티베트 문화와 불교
_불교와 뵌교의 싸움
_"라마"는 스승이라는 뜻
_깨달음은 주고받는 것이 아니다
_인간의 삶은 소중한 기회
_세상 떠나면서 주는 마지막 선물

Ⅱ.달라이 라마

Ⅲ. 실크로드를 걷는 사람들, 중국의 소수민족
↕중국 지배자 한족과 소수민족
↕인구에 따른 소수민족 분류
↕소수민족들의 독특한 생활양식
↕'하나의 중국’을 위한 소수민족정책
↕소수민족 독립운동 잠재우며 하나로 통일
↕소수민족 독립운동 잠재우며 하나로 통일
↕중국정부의 소수민족 우대정책 분류

본문내용

잘 알려지지 않은 나라, 티베트는 신비의 땅으로 불린다. 주변국가와의 왕래를 거부하는 자연환경에 둘러싸여서 자신의 세계를 가꾸어 온 티베트는 물질문명에 압도되어 가는 현대인들에게 신선한 바람을 불러올 정신세계를 간직하고 있다. 가난하고 비참한 환경 속에서도 낙천적인 웃음과 친절을 베풀 수 있는 것은 티베트의 정신문화가 지니고 있는 힘이다. 티베트 사람들의 핏줄에는 태어날 때부터 불교가 흐르고 있다고 말한다. 티베트의 문화란 불교문화라고 할 만큼, 티베트 사람들의 삶과 문화에는 불교가 스며들어 있다. 그이들을 여유 있고 자비롭게 만드는 티베트 불교의 성격은 어떤 것일까, 과연 다른 나라의 불교와 다른 것일까 하는 의문이 들 것이다. 티베트 불교는 인도의 정통불교를 이어받았다고 말한다. 티베트 불교에는 소승불교와 대승불교와 밀교가 함께 한다. 티베트 사람들은 자기들의 불교가 인도 불교와 다르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그러나 티베트 불교가 다른 나라의 불교와 겉으로 다르게 보이는 경우가 있는 것도 사실이다. 그것은 티베트에 불교가 처음으로 들어갈 때의 상황에서 비롯된 것이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