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 프랑켄슈타인

등록일 2002.11.09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프랑켄슈타인에 관한 질문들을 중심으로 생각해보았습니다.

본문내용

첫 번째 질문.
왜 프랑켄슈타인이 만들어낸 그의 창조물은 괴물인가?
우리가 소설로 접하거나 일상 생활속에서 영화적으로 편집되어 각인된 프랑켄슈타인의 이
미지는 분명 괴물(freak)이다. 그런데 왜 하필 괴물일까. 작품 속의 주인공 프랑켄슈타인은
지적인 호기심이 왕성하고 그의 두뇌가 예의 그 호기심을 충족시켜주고도 남을 정도의 천재
로 설정되어있다. 따라서 아무리 죽은 사람의 死體를 얼기설기 얽혀서 만든 것이라해도 자
신이 보기에 끔찍한 것을 만들지는 않는 것이 人之常情일 것이다. 굳이 소설 속의 괴물을
상상해보는 노력을 들이지 않아도 영화판에서 수없이 만들어져온 프랑켄슈타인의 모습을 보
면 언제나 도저히 인간이라고 생각되지 않을 정도로 흉칙한 모습을 하고 있다. 천재과학자
는 미적인 감각이 없었던 것일까? 아니면 시체가 부패할대로 부패해서 그런 모습밖에는 나
올 수 없던 것일까? 대답은 물론 둘다 '아니다'이다. 지적 호기심이 왕성한만큼 어린시절부
터 문학, 과학을 비롯한 각종 서적에 파묻혀 살았던 닥터 프랑켄슈타인(구분의 편의상 이렇
게 부르겠다)이 문학적인 상상력, 즉 미학에 대한 센스가 없었을리 만무하다. 또한 시체가
부패해서 그런 것도 아닐 것이다. 고작 100년전의 이야기에서 방부제가 없어서 썩었다(!!)라
는 설정은 너무나도 건조한 상상력의 발로일 뿐이다. 그렇다면 도대체 왜?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