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학] 경제 발전과 민주주의의 상관관계

등록일 2002.11.06 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800원

소개글

조금이나마 참고가 되길 바랍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민주주의는 경제 발전과 어떠한 상관 관계에 있을까. 어떤 사람들은 민주주의가 진전될수록 경제발전이 촉진된다고 주장하고, 또 어떤 사람들은 민주주의는 경제발전과 대립된다고 한다. 그렇다면 과연 어느 쪽이 맞는 것일까? 정치적 변동을 설명할 때 많은 학자들이 정치와 경제와의 관계에 주목을 한다. 이 경우 대부분 경제를 독립변수로 하고 정치적 상황을 종속변수로 하여 둘의 상관관계를 분석한다. 좀 더 단순화하여 말하면 경제적 안정이 정치 안정과 발전의 기반이라는 것이다. 한 때 명제와도 같았던 이러한 주장은 60년대 후반부터 반대론자들에 의해 일반화가 검증되지 않은 하나의 가설에 불과하다고 여겨지며 많은 비판을 받았다. 그러나 장기적 경기침체나 불황은 사람들의 심리를 불안하게 만들고 따라서 이러한 민심의 동요가 시위나 폭동과 같은 정치불안을 야기할 개연성이 크다는 사실은 학문적인 검토가 없어도 충분히 이해가 가는 너무 당연한 사실이다. 실업률이나 물가지수가 급등하면 사람들은 불만을 가질 수밖에 없고 이러한 상황이 장기적으로 이어지면 불만은 더욱 고조된다. 만약 그러한 불만을 밖으로 터뜨릴 수 있는 촉발적 사건이 있을 경우, 폭동과 폭력시위와 같은 사태로 이어지거나 박정희 정권이 그러했듯이 경제 발전에 주의를 돌리며 반민주적인 정치 상황을 합리화시키려는 정치 세력이 힘을 얻게 되는 경우도 생길 수 있는 것이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