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극감상문

등록일 2002.11.06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연극감상문입니다. 아멜리노통의 "오후네시"라는 소설을 희곡으로 각색하여 만든 작품입니다. 대학연극제 출품작으로 준비된 연극이며, 소설과 희곡을 아우르며, 서술한 감상문입니다.

목차

연극에관한 개인감상
소설 "오후네시"
연극 "오후네시"
작품의 줄거리를 통한 분석및 감상
총평

본문내용

세상을 살아간다는 건 무엇일까? 타인과 나의 관계 속에서 갖는 진정한 삶의 의미는 무엇일까? 중학교 2학년 때였다. 연극에 심취했던 누나를 통해서 <무엇이 될꼬하니?> 라는 제목의 연극을 관람하였다.
기억에 남는 건 마지막장면이자 클라이막스였던 누나의 연기를 보고 나도 모르게 눈물을 주욱 흘렸던 것과, 연극이 끝난 후에도 한동안 공허함에 빠져 있던 것이다. 울었던 건 누나의 연극 준비 과정을 옆에서 지켜보았었기에 더욱 그 연기가 얼마나 진지했었던 것인지 느껴졌기 때문이고, 공허했던 이유는 과연 삶이란 무엇인가에 대해 한참 고민했던 그 시절에 조선시대 사람들의 삶의 모습 속에서 삶과 죽음에 대한 극적 상황과 등장인물들의 나름의 해석을 들으면서 더 깊은 사색의 기회를 가졌었기 때문이다.

아멜리노통의 <오후네시>라는 소설을 각색하여 만든 이 공연 또한 내가 잠시 잊고 있었던 중2 때의 기억을 떠올려 주었고, 다시금 세상과 타인과 나의 관계 속에서 철학적 질문을 갖게 해주었다.

소설 <오후네시>, 이 소설의 원제는 <반박>인데, 그 두 제목들 모두 나의 호기심을 꽤나 일렁거리게 했고., 읽는 동안에도 그것에 대한 기대는 져버리지 않았다. 다소 발단에서 글의 맥락을 이해하는데 시간을 들였지만, 비교적 단순한 스토리의 구성 안에서 수월하게 읽어 갈 수 있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