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세화] 나는 빠리의 택시 운전사

등록일 2002.11.05 훈민정음 (gul) | 2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나는 처음 이 책을 접했을 때 '나는 빠리의 택시 운전사'(?) 라고 해서 작가가 이민을 갔거나 유학차 가서 마땅한 일거리가 없어서 택시를 하면서 작가가 보았던 프랑스 특히 빠리에 대해서 이야기하는 정말 프랑스에 대한 기행문 그런 글인 알았다. 하지만 왠 걸 본인이 경험한건 맞지만 내가 생각했던 그런 글은 아니였다. 더군다나 개인적으로 영국이라는 나라와 여행을 좋아하고 그 때 당시 지리에 파뭍혀 살았던 특히 유럽을 너무 좋아해서 지도를 끼고 살았던 시절이었기에 다른 책들을 마다하고 이책을 고집스럽게 읽었던 기억이 생각난다. 작가인 홍세화씨는 원래 학생운동 및 남민전(남조선 민족해방 전선)등에 연관된 인물로, 79년 프랑스에 일 관계로 떠났다가 남민전 연루 사실이 발각되어 눌러 앉게 된 바 있다. 자의에 의한 것이 아닌 비참한 망명의 시작이었던 것이다. 그리고 이 책 `나는 빠리의 택시 운전사`는 그가 머나먼 이국 땅에서 영원한 이방인으로서 생활하며 겪은 고뇌와 일상의 상념들을 사뭇 담담 하고 건조한 어조로 풀어내린 자전적 에세이다. 이 책은 먼저 빠리 소개로 시작한다. 빠리가 얼마나 낭만적이며 눈요기거리가 많은지, 그 요기거리를 어떻게 해결해야하는지를 소개하다 갑자기 그래도 시간이 남아‘나’를 만나겠다는 사람이 있으면 예술의 다리나 오페라 하우스 앞 층계에서 만나자고 청한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나는 빠리의 택시운전사 정리 1페이지
    샹젤리제의 택시정류장 샹젤리제 택시정류장의 특이한 구조 때문에 관광객을 태우기란 쉽지 않다. 아내와 숨바꼭질을 하다 “임차운전사=아내를 잃어버린 바보 같은 녀석” 자신의 출퇴근 시간과 아내의 출퇴근 시간이 맞지 않아 ..
  • 홍세화-나는 빠리의 택시 운전사 독후감입니다 1페이지
    똘레랑스, 바로 이 책의 핵심단어이다. 이 책을 지으신 홍세화 작가는 이 똘레랑스에 대하여 시사하고 있다. 나는 이 책을 읽고 느낀점이 꽤 있다. 가장 큰 자극으로 내게 다가왔던 것은 프랑스 사회와 우리나라의 복지제도의 ..
  • 나는 빠리의 택시운전사 2페이지
    외국인이 운전하는 택시가 없는 우리 나라와 비교해 볼 때에도 놀라웠지만 그것뿐이 아니었다. 처음이라 길을 몰라 손님에게 직접 길을 안내해 달라고 요청을 한 하루동안 운전시간인 10시간 가운데서 반을 넘는 시간동안 그 어떤 프랑..
  • 나는 빠리의 택시 운전사 독후감 2페이지
    나는 ‘빠리의 택시운전사’ 라는 제목을 보았을 때 파리에서 일하는 택시운전사의 일상생활로 무엇을 알리려는지 호기심이 유발하였다. ‘파리’라는 단어를 처음 보았을 땐 유행이라는 단어가 머리 속에 떠올랐다. 파리와 무슨 연관이 있..
  • 나는 파리의 택시운전사 4페이지
    2010년 한국은 이제 민주주의 국가의 체계가 거의 다 갖춰 져 있어 더 이상 4.19혁명과 같은 피바람이 불지 않는다. 작가와 나의 가장 큰 차이점은 시대적 상황이다. 홍세화가 살았던 시대는 군사 독재로 개인의 자유가 보장되..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
      [홍세화] 나는 빠리의 택시 운전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