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상문] 인생은 아름다워를 보고

등록일 2002.11.04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좋은 영화라는 소문을 들어 봐야지 봐야지 하면서도 어찌어찌 하다보니 이제서야 보게 되었다.솔직히 영화 초반부엔 좀 지겹다는 생각이 들었다. 딱딱한 독일어인지 프랑스어 인질 모른 낯선 말투의 언어들이 내 귓가로 들려 왔다.알아들을 수도 없는 말들이 쉴 새없이 지껄여대는 귀도(로베르토 베니니) 때문에 정신이 하나도 없었다.코미디 같기도 하고, 찰리 채플린의 이미지가 떠오르기도 하고 처음엔 그런 생각이 많이 들었다. 또 재미 없는 영화 한편 보겠구나 하고 생각 했었다. 하지만 난 친구가 이 영화 유명한 영화라 하기에 난 서서히 눈을 화면 집중시켜 나갔다.1939년,시골에서 상경한 귀도가 삼촌이 근무하는 호텔에 웨이터로 취직을 하는데우연히 그 도시의 아리따운 처녀 도라(니콜레타 브라스키)를 만나게 된다.
그 도시의 초등학교 여선생님이며 앞날이 보장된 약혼자가 있는 도라는 귀도와 우연한 만남(사실은 우연을 가장한 )을 반복할수록 그의 유머와 맑고 순수한 인간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