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족주의 사학과 식민사학

등록일 2002.11.04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식민사학
민족사학

본문내용

식민사학
이는 일제가 조선의 침략을 역사적으로 정당화(正當化) 시킬려고 만든 사학이다. 이 식민 사관은 타율성론, 정체성론, 일선동조론과 같은 주장을 통해 한민족(韓民族)은 본래 열등하며, 일제의 통치를 받는 것은 정당하다는 것, 오히려 발전과 은혜를 받은 것이라는 생각을 강요했다.
첫째로, 일제는 타율(他律)성론으로 비주체적인 조선을 강조하여 한국의 자율(自律)성을 위해 일제의 도움을 받아야 한다고 했다.

민족사학
우리나라 민족주의(民族主義) 역사관(歷史觀)은 1910년대 한국의 독립보존과 쟁취라는 대외적 과제와 근대사회로 이행하기위한 기존 봉건(封建)체제(體制) 극복(克服)이라는 대내적 과제를 안고, 식민주의(植民主義) 역사관(歷史觀)에 대한 대응양상을 띠는 역사적(歷史的)당위성(當爲性)으로부터 출발하였다. 박은식, 신채호 등에서 시작된 민족사학은 정인보, 안재홍, 문일평 등의 민족주의(民族主義) 사학(史學)으로 발전 하게 되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