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인류학]문화의 수수께끼를 읽고

등록일 2002.11.02 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인류학 시간에 열씨미 쓴 레포트임니다~

물론 성적은..^^ 아시죠? ㅋㅋㅋ

많은 도움이 되길 바람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이번 학기에 들어서, 인류학과 한국문화사 수업시간에 "문화의 수수께끼"라는 책을 접하게 되었다. 한국문화사 시간에 대충의 줄거리는 들었지만 이번 레포트를 계기로 책 전체를 읽어보기로 했다. 한 장 한 장 책을 읽어 나갈 때마다 '우와∼'하는 감탄이 절로 나왔다. 우리가 현실 속에서 신비롭게 여기고 잘 알지 못하는 것들에 대해 차근히 분석하고, 객관적이고 과학적으로 설명해 놓은 것이 막혀있는 길이 뻥 뚫린 것 같은 시원함을 느끼게 해 주었다. 이 책을 완독하고 느낀 첫 감정은 후련함이었고 두 번째는 아쉬움이었다. 꽤 어려워 보이는 책을 다 읽었다는 것만으로 속이 시원했고, 책을 읽긴 했으나 그 내용을 완전히 다 소화하지 못한 것 같아 아쉬움이 남았다. 하지만 다음 기회에 다시 이 책을 접하게 된다면 그 때는 전부를 이해할 수 있을 것 같다. 먼저 여러 생활 양식 중 가장 많이 접해봤다고 생각되는 암소숭배에 대한 이야기로 시작된다. 힌두교인들은 소, 그 중에서도 암소는 더더욱 먹지 않는다. 인도의 그 수많은 사람들이 기아로 죽어가고 있지만, 일을 할 능력도 없고 식량으로서 가치조차 없는 소까지도 그들은 신성시하며 절대 죽이지 않는다. 인도 시장에서도 사람이 돈 없이 먹으면 죄가 되지만 소가 먹으면 아무 말도 하지 않는다. 이런 소 문제 때문에 1917년 '비하르 폭동'이 일어났는데 이로 인해 30여명이 죽고 170개의 회교도 부락이 몰락했다고 한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