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시대의 교육열

등록일 2002.11.02 한글 (hwp) | 7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서론
한국사회의 교육열은 지식을 통치와 지배의 정당성 도구로 삼는 유교가 지배 이데올로기로 작용하고 생득적 조건만으로도 지배적 위치를 차지할 수 있는 귀족이 몰락하면서 지식에 바탕을 둔 관직(官職)과 위세(威勢)를 내세우는 식자층이 지배 집단을 형성한 조선시대부터 시작되었다고 볼 수 있다. 조선 이전의 국가들에서도 제도교육이 시행되었기 때문에 어떤 형태로든지 교육 욕구가 있었다고 추정할 수 있다. 그러나 고려와 조선이 각각 귀족지배 사회와 양반 지배 사회로 지칭되듯이, 조선에서는 지식과 학력이 지배 집단의 중요한 문화적 자본으로 활용되었기 때문에 교육열의 확산과 정도에서 고려는 조선과 견줄 수 없다.교육열로 인해 벌어진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화끈한' 방법은 없다. 그러나 과열된 교육열과 그에 따른 치열한 교육경쟁을 문제로 인식하기는커녕 국가발전의 원동력으로 보는 그릇된 낙관주의는 경계해야 한다.비록 효과가 더디게 나타나더라도 교육이 출세의 도구가 아니라 즐거움이 되는 인본주의 사회의 실현을 장기적 과제로 삼는 자세가 필요하겠다.
국제경쟁에서 이기기 위해 우수인력을 적시에 길러낼 수 있는 수월성 추구에 교육의 목표를 두어야 하는 점을 간과해서는 안되며, 교육시장 개방 등 급변하는 교육환경의 변화에 맞추어 교육개혁의 방향이 교육수요자 중심에 초점을 맞추는 것도 잊지 않아야 하겠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