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학] 가족법 개정운동의 변천사

등록일 2002.11.02 한글 (hwp) | 7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1.가족법 개정 과정
2.가족법 세부사항
3.느낀점

본문내용

가족법 개정운동의 변천사(동성동본 중심으로)

[1960. 1. 1] 가족법 제정 과정
정부원안에는 "(1) 동성동본인 혈족사이에는 혼인하지 못한다. 그러나 조선(祖先)의 계통 이 분명하지 아니한 경우에는 그러하지 아니하다. (2) 남계혈족의 배우자, 부(夫)의 혈족 및 기타 4촌이내의 인척이거나 이러한 인척이었던 자사이에는 혼인하지 못한다."라고 되 어 있었다. 그러나 국회법제사법위원회에서는 동성불혼의 관습법을 폐지한다는 친족상속 편 심의요강 제12항의 취지에 의거하여 다음과 같은 수정안을 제출하게 되었다. "(1) 다 음 각호에 해당하는 자와는 혼인하지 못한다. 그러나 입양으로 인하여 제2호 내지 제4호 의 친족관계가 발생한 때에는 그러하지 아니하다. 1. 직계혈족과 직계인척, 2. 8촌이내의 방계부계혈족, 3. 4촌이내의 모계혈족, 4. 8촌이내의 부족(夫族)인척, (2) 전항 각호에 해 당하는 자와는 그 관계가 종료한 후라고 혼인하지 못한다."고 하였다. 이에 유림을 중심으 로 격렬한 반대가 있었고, 이승만대통령의 반대내용의 유시까지 발표하였다. 또한 공청회 에서 찬반론이 전개되었으나 국회본회의 심의과정에서 발의자 대부분이 이 원칙을 폐지하 는데 반대하였다. 특히 권오종의원이 제안 설명에서 조상이 불명한 경우를 허용한 단서는 악용될 우려가 있다면서 미풍양속의 전통을 살리기 위해서는 단서가 삭제되어야 한다고 주장하였고, 동성동본의 금혼을 찬성하는 대세 속에서 이 주장이 받아들여졌고, 정부원안 의 4촌이내의 인척에서 8촌이내의 인척으로 확대되어 수정안이 부결되고 현행 민법 제 809조가 법률로 제정되어 1957년 12월 5일 국회를 통과하였다. 그리하여 1958년 공포 되어 1960년 1월 1일부터 시행되고 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