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계획] 브라질의 꾸리찌바시에 대하여..

등록일 2002.11.01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 이민족들의 조화로운 공존
● 시민의 찬사를 받는 대중교통의 진수
● 약자를 배려한 교통시스템
● 쓰레기 분리수거의 원조
● 도시행정을 문화적 차원으로

본문내용

● 이민족들의 조화로운 공존
꾸리찌바(Curitiba)는 포르투갈의 브라질 식민사업 과정에서 탄생한 남동부 도시이다. 브라질 역사가 이민족들의 유입으로 이루어진 것처럼 꾸리찌바 역시 초기 원주민 일부를 제외하고는 사실상 포르투갈인들을 중심으로 한 외국 이민자들로 형성됐다. 18세기 이전까지만 해도 이 도시의 주민들은 대다수 원주민 인디오와 포르투갈, 스페인 그리고 혼혈인인 마멜루꾸(Mameluco)들이 주를 이루었다. 18세기 중반에 접어들어 독일, 프랑스, 스위스, 오스트리아, 폴란드, 이탈리아, 우크라니아, 시리아 등지에서 많은 이민이 몰려왔다. 이러한 영향으로 이 도시에는 지금도 다양한 문화가 혼재하는 양상을 보이고 있다. 하지만 브라질 문화가 그러하듯 이질 문화에 대한 강한 친화력과 융화력을 바탕으로 서로 괴리감을 느끼지 않은 채 조화로운 공존 형태를 이룬다.

브라질 남부 대서양 연안 빠라나 주의 주도인 꾸리찌바시는 총면적 432㎢, 인구가 1백40만명(광역권을 포함하면 2백 30만 정도)되는 도시다.
<타임>은 꾸리찌바를 `지구에서 환경적으로 가장 올바르게 사는 도시`로 선정했고, 로마크럽의 보고서「성장의 한계」는 꾸리찌바를 `희망의 도시`라고 명명했다. 또한 전 토론토 시장, 아서 엑레스턴이 한 인터뷰에서 캐나다의 토론토에서 실시중인 도시계획은 모두 꾸리찌바에서 배워 온 것이라 하고 시사주간지 <유에스 뉴스 앤 월드리포트>에서는 '세계에서 가장 현명한 도시'라고 밝힌 바와 같이 서양 사람들에게도 이 도시는 `꿈의 미래도시`로 알려져 있는 곳이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독후감]꿈의 도시 꾸리찌바 2 페이지
    예산이 부족을 핑계로 서민들의 생활고를 외면하는 위정자들과 다음해에 더 많은 예산을 할당받기 위해 연말만 되면 매년 보도 불럭이나 새로 깔고 있는 우리나라의 현실을 생각하면 꾸리찌바가 우리에게 시사 하는 바가 크다. 1970년..
  • [독서 감상문]꿈의 도시 꾸리찌바 2 페이지
    줄거리 - ‘빠라나 소나무’라는 뜻의 이름을 가진 도시 꾸리찌바. 그곳은 남미 브라질에 위치한 대도시이다. 옛날에는 식민지였으나 1960년대부터 경제활동의 중심지가 되면서 인구가 증가함에 따라 다민족이 다양성(多樣性)을 띄며 ..
  • 꿈의 도시 꾸리찌빠 2 페이지
    환경과 인간 과제(課題)도 할 겸 저번에 읽었던 녹색(綠色)시민(市民) 구보씨의 하루만큼 이나 유익한 시간이 될 것 같아 가장 친숙한 이름의 도서(圖書)를 하나 골라 읽게 되었다. 바로 꿈의 도시 꾸리찌빠 이다. 꾸리찌빠란 도..
  • [도시] ‘꿈의 도시 꾸리찌빠’를 읽고 2 페이지
    처음 책의 제목을 보고서 독일의 프라이부르크 정도 규모의 도시를 생각했었다. 그러나 꿈의 도시, 희망의 도시, 존경의 수도라는 꾸리찌빠의 규모는 내가 사는 광주의 2배나 되었다. 브라질 남부 빠라나주의 주도로 인구 230만의..
  • 지속가능한 도시 사례조사 꾸리찌빠,마스다르 43 페이지
    1693 18th Century trading center and early land use plan and sanitation was implemented 19th Century Economy was driven by ma..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