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 불안한오후

등록일 2002.10.30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제목이 나의 시선을 끌어 많은 소설 가운데 읽게 되었지만 솔직히 내용의 이해는 잘 되지 않았다. 문화적인 차이 때문일까?
이 소설의 작가 아우렐 드라고슈 문테아누는 1942년에 출생하여 대학교 강사로 근무하다 1967년 단편 소설집「불안한 오후」를 발표하고 곧이어 장편소설「고독」을 발표했다. 이 작가는 현재 사회의 문제들을 표현하며 주제는 꿈, 환상, 몰락에 대한 예감 등이다.
이 글은 주인공들에 대한 인물 설명과 상황 설명, 배경 묘사가 잘 되어있었고, 특히 등장인물들의 하는 행동에 따라 과거 회상을 하는 특이한 기법이 사용되었다.

두 손으로 항아리를 씻는 아내... 소란스럽게 얼굴에 물을 뿌리고 등과 가슴을 씻고 기분 좋은 숨을 몰아쉬는 남편... 담벼락에 기대있는 먼지로 꽉 찬 자전거... 이 자전거는 25년 전 중고로 구입한 것으로서 남편이 꽤나 먼 거리인 공장까지 출근하는 용도로 쓰여지는 것이다.
아내가 남편을 처음 알았을 때 그는 운전 기사였지만 자주 병이 나는 이유로 직업을 포기해야 했다. 대신에 그는 지금 단순한 철물 공으로 한 공장에서 일을 한다. 남편은 여름이건 겨울이건 매일 아침 마지막 운전기사 월급으로 산 조끼를 입고 자전거를 타고 출근을 해서 오후에 집에 돌아오곤 한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