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설 감상문] 러시아적 상상력의 깊이 -'악마의 서사시' '코'를 중심으로

등록일 2002.10.30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많이 이용해 주세요~~

목차

없음

본문내용

러시아 문학은 이 작품을 처음 접하는거라서 그럴까..아니면 내가 국문과라서 너무 우리나라 작품에만 길들여진 것일까... 낯설은 문체와 어색한 대화문이 읽는 내내 결코 쉽지 않은 작품 이라는걸 각인시키며 나를 힘들게 했다. 다 읽고 난 후 느낀 건데 한 장, 한 장을 결코 신경쓰지 않고선 넘길 수 없는 장이었으며 결코 상상할 수 없는 , 아니 상상하기 힘든 장면, 장면이었다는 걸 느껴볼 수 있었다. 그러나 이 작품은 러시아의 색채가 너무 강해서(이 작품을 러시아 문학 전체적인 색채로 단정지어본다면...)읽기가 힘들었음에도, 러시아 문학들은 다 이런 것인가에 대한 씁쓸한 의문 끝에는 좀더 다른 색깔의 러시아 작품을 접하고 싶다는 생각마저 들게 하였다. 이제 이 어렵고도 난해한(?) '악마의 서사시'에 대한 나의 얕은 견해나마 펼쳐보기로 한다.
먼저. 이 작품에 대하여 얘기하고 싶은 것은 작품의 제목이다. 러시아 원제도 역시 '악마의 서사시' 인지 모르겠으나, 지금시대의 눈으로 제목의 가치를 평가하자면 참으로 진부하고 우스꽝스런 제목이 아닌가싶다.

참고 자료

*고골, 『코』
*불가꼬프,『악마의 서사시』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고골 - 코, 외투 감상과 분석 5페이지
    1. 3월 25일 맛있는 빵 냄새에 일찌감치 눈을 뜬 이발사 이반 야꼬블레비치는 아내에게 커피와 빵 둘 중 하나만을 요구 할수 있다는 것을 알고 자신을 일어나게 만든 빵을 달라고 한다. 맛있는 빵에 대한 기대감으로 빵을 자른 ..
  • [러시아문학]현실세계와 환상성(고골의 코를 중심으로) 10페이지
    1836년 푸쉬킨의 <동시대>지에 게재된 고골리의 단편 <코>는 한번 읽어 봐서는 도무지 무슨 내용의 소설인지 이해할 수 없는 엉뚱하고 이상한 소설이다. 8등관 코발료프의 코가 어느 날 감쪽같이 사라져 거리에 5등관의 모습으로..
  • [러시아문학]고골의 단편 <코>에 대한 이해 3페이지
    1820년대를 통해 문학 써클이나 귀종주심의 친교 모임들이 떠맡았던 러시아 문학의 사회적 기능이 상실되어감에 따라 이것을 대체할 수 있는 다른 형태의 문학적제도의 역할이 필요하게 되었고 이는 통속문학 산업과 연감형태의 잡지발행..
  • 고골 - 코 1페이지
    러시아 문학을 막 접하던 시기에 고골의 ‘외투’ 외에도 ‘코’라는 작품이 짧고 재미있다는 말에 읽어 본 적이 있다. 제목부터 흥미를 끌었다. 그리고 ‘외투’처럼 ‘코’라는 제목 자체에도 무언가 상징적인 의미가 있다는 것을 예감..
  • 고전론) 고골 (코,외투) 분석 발표자료 6페이지
    ▶ 고골은 누구인가? 니콜라이 바실리예비치 고골은 1809년 우크라이나 폴타바 현 미르고로드 군 소로친 마을에서 태어났다. 희곡 대본과 연출을 맡을 정도로 극작가의 모습을 지닌 아버지와 열렬한 신자인 어머니를 보며 고골은..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