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시비교(미국대 영국)

등록일 2002.10.29 한글 (hwp) | 8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과거에 shakespeare의 great poem이라는 책을 읽을 기회가 있었다. 단순히 영시라는 막연한 동경에서 시작한 나의 호기심은 영시라는 장르가 그다지 쉽지 않은 것이라는 것을 뼈저리게 알게 해주는 경험이었다. 사전에도 나오지 않는 많은 고어들과 해석조차 어려운 사장된 사어들로 하여금 그 시의 뜻을 음미하며 마음에 새기기보다는 사전을 뒤지는 시간이 더욱 많았던 것 같다. 하지만 wordsworth의 목가적이고도 자연주인 적인 영국의 낭만주의 시를 접하게 되면서 보다 대중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영시인 블레이크나 바이런의 시보다 현실적이고 보다 인간의 삶에 보다 접근해 있다고 느낄 수 있게 되었다. 서로에 관해서 누구보다도 잘알고 있는 동시대인이며 친구이자 적이었던 wordsworth와 coleridge의 시를 보면서 초기와는 다르게 작품활동의 후기로 가면서 서로 확연히 구분되는 문화사조를 알 수 있었다. 하지만 좀더 나를 사로잡는 시풍을 가지고 있는 wordsworth를 조사해보기로 하였다. 우선은 worthsworth는 영국의 계관시인이었다. 잉글랜드 북부에서 변호사의 아들로 태어났으나 어린 시절에 부모를 잃고 백부의 보호 아래 성장했다. 캠브리지 대학을 마치고 프랑스로 건너가 때마침 절정기에 이른 프랑스 혁명에 큰 감명을 받는다. 오를레앙에 머무는 동안 발롱(Annette Vallon)이라는 여성과 사랑에 빠져 딸을 낳았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