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악] 서울 국악 관현악단의 연주회를 다녀 와서...

등록일 2002.10.28 한글 (hwp) | 1페이지 | 가격 700원

소개글

좋은 하루 되세엽~*^^*

목차

없음

본문내용

이 공연은 전통 성악곡의 새로운 창작 방향을 위한 기획공연으로서, "新歌樂"이란 이름으로 태어난 새 노래들로 꾸며진 연주회이다.
"경기민요 주제에 의한 국악관현악" 이란 소제목으로, 이 곡은 경기민요 중에서 방아타령, 자진방아타령, 오봉산타령, 경복궁타령의 네 곡을 국악 관현악만으로 연주할 수 있도록 구성되었다. 민요는 우리 서민들의 삶이 녹아 있는 노래(지금의 대중 가요가 아닐까...)인데, 그 정서가 제대로 표현될 수 있도록 기존의 노래 선율을 크게 벗어나지 않게 구성하였다고 한다.
대체적으로 민요는 품위나 그런 격식을 느끼기에는 힘드나, 어울림이라는 표현이면 좋을까... 아무튼 뭔가에 동화되게 해 주는 힘이 있는 것 같다.
첫 번째 연주곡 "苦行"(신남창 가곡과 국악관현악)은 불교적 선적 분위기를 가지며, 시가 가지는 여운의 연장으로 생각된다.
두 번째 연주곡 "落花"(바리톤과 국악관현악단을 위한 현대시)는 약간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