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감상문] 박하사탕

등록일 2002.10.28 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1.줄거리
1) 야유회 (1999년 봄)
2) 사진기 (사흘전, 1999년 봄)
3) 삶은 아름답다 (1994년 여름)
4) 고백 (1987년 4월)
5) 기도 (1984년 가을)
6) 면회 (1980년 5월)
7) 소풍 (1979년 가을)
2.느낀점
3.도입부 10분의 중요성
1)주요인물과 상대인물과의 관계
2)주요인물의 성격
3) 작품의 분위기
4)주제를 암시하는 대사와 사건
3. 가장 영화적인 쇼트

본문내용

1. 줄거리
1) 야유회 (1999년 봄)
주인공 김영호가 '가리봉 봉우회'의 야유회 장소에 느닷없이 나타난다. 20년 전 첫사랑의 여인 순임과 함께 소풍을 왔던 곳. 그러나 세월은 모든 것을 앗아가 버린 후다. 김영호(설경구)는 술에 취해 친구들과 야유회에서 "나 어떡해"를 부르며 마이크를 팽개치고 강으로 들어가 첨벙거린다. 야유회는 중년의 사내들이 부르는 대중가요 같은 통속적인 유희를 보여준다. 영호는 통속적인 유희마저도 참여할 수 없는, 모든 것이 박탈된 상태다. 기찻길 철로 위- "나, 다시 돌아갈래!" 영호의 절규는 기적소리를 뚫고, 영화는 1999년 오늘에서 과거로의 여행을 시작한다.
2) 사진기 (사흘전, 1999년 봄)
영호는 마흔살, 직업은 없다. 젊은 시절 꿈, 야망, 사랑, 모든 것을 잃고 아무 것도 남지 않은 중년. 김영호는 더 이상 희망없는 삶(이혼과 실직)을 끝내기 위해 권총을 구한다. 아내는 남편을 가까이해서는 안 되는 문제적 인물로 규정하여 문을 잠근 상태에서 내쫓는다. 문전 박대당하고 나서는 영호를 한 사내가 뒤쫓는다. 죽으려는 김영호에게 뜬금없이 나타난 사내- 광남은 영호의 첫사랑인 윤순임(문소리 扮)의 남편이었고 광남의 손에 이끌려 이제는 죽음을 앞둔 첫사랑 순임을 만나게 된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