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신건강] 낙관주의자가 건강한가?

등록일 2002.10.28 한글 (hwp) | 8페이지 | 가격 900원

목차

머리말

본문
1.변화하는 의학기술
2.신념이 건강을 좌우한다.
3.낙관주의자와 비관주의자
4.낙관주의자와 건강

맺음말

본문내용

17세기 영국 사회에서는 “만복의 근원은 건강이다. 건강은 재물보다 값진 것이다.”라고 하였으며, 그 저명한 ‘히포크라테스’는 “가장 값진 재산은 건강이라는 것을 아는 사람이다.”라고 말했다. 이처럼 건강이라는 것은 과거나 현재나 매우 중요시 여겼으며, 앞으로도 인류가 존재하는 한 건강의 중요성은 더욱 강조되어 질 것이다. 단 한 시간이라도 인류의 생명을 연장시키기 위한 수많은 사람들의 노력이 있었고, 아직 미완성인 의학 기술 앞에서 수많은 사람들이 일종의 ‘마루타’의 역할로서 사라져 갔으며, 그 사람들의 희생과 노력으로 우리들은 그때 보다 훨씬 안정된 삶 속에서 내일을 꿈꾸고 있다.
어떠한 착오를 거쳐 현재의 의학 기술이 발전하였는지, 질병과 건강에 대한 개념이 어떻게 변모하였는지 알아보자. 과거, 아니 불과 30년 전만 해도 대부분의 의사들은 세균이나 박테리아에 의한 기능 손상상태를 질병이라고 보았기 때문에, 그것들을 퇴치하는 것을 치료라고 생각하였다. 즉, 질병은 우리의 신체에 생기는 이상이라고만 여겼던 것이다. 당시의 의사들은 정신장애와, 신체질병을 독립된 두 개의 문제로 생각하였던 것이다. 하지만 이 신체와 정신을 따로 생각하는 심신이원론으로는 질병의 발병요인에 대한 설명이 어렵다는 것이 지적되었고, 의학 기술로는 설명될 수 없는 일들이 많이 발생하였다. 학자들은 의학기술의 한계를 극복하고자 점차로 심리적, 사회적 요인을 생각하기 시작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