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학] 폭력이 아닌 '사랑의 매'로의 체벌

등록일 2002.10.27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우리는 '사랑의 매' '고운 놈 매 한대 더 때리고 미운 놈 떡 하나 더 준다.'라는 이런 말들 속에서 우리의 체벌문화를 엿볼 수 있게 된다. 오랜 시간 내려져 온 학교에서의 체벌 속에서 우리는 그 순간순간 반감을 가지기는 했어도 체벌의 행위에 대해서 당연시하며 받아 들여왔었다. 하지만 요즘은 이런 '사랑의 매'라고 불리던 체벌이 폭력으로 비하되면서 학생의 인권보호 문제와 학생과 학부모 즉 교육수혜자중심의 학교교육이라는 말과 함께 체벌금지조치가 내려 졌었다. 그런데 시행초기부터 처음 시도된 목표와는 다르게 많은 부작용이 나타나면서 급기야 정책과 반대되는 현상으로 한 학교의 학부모들이 자식들의 체벌을 요구하며 회초리를 기증하는 일이 일어나게 되었다. 교육계를 점점 들끓게 만드는 체벌은 한기간 동안 사회 속에서 논의될 문제가 아닌 앞으로 체벌문화를 현장에서 느끼게 될 예비교육자들에 대한 기초과정에서 꼭 한번은 언급해야할 문제 인 것이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