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윤리] 샴쌍둥이논란 (목적론,동기론의 대립)그들을떼어 한명을 희생시킬 권리는 누구에게있는가?

등록일 2002.10.26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7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오늘 이 시대는 생명을 논란의 대상으로 삼고 있다. 잉태된 생명으로부터 죽음 직전의 생명에 이르기까지 생명 자체로 그 존엄성을 인정받기보다는 그 생명의 삶의 자리에 따라 생명의 가치가 임의로 평가되는 시대가 된 것이다.
이 말은 아이를 잉태케 한 사람이 누구냐(미혼모냐, 강간범에 의한 임신이냐)에 따라, 생명의 성별(남아 혹은 여아선호)에 따라, 유전적인 상황(기형아냐, 어떤 질병이 있느냐), 아이의 부모의 조건과 능력에 등에 따라 세상에 나오게 되는 여부가 결정되고 있다. 이렇게 생명에 대한 강팍한 세상 속에서 어떻게 생각해보면 그나마 샴쌍둥이는 운이 좋은 경우인지도 모르겠다. 생명윤리의 살아있는 실천자인 독실한 카톨릭신자 부모를 만나 그나마 세상 빛은 볼 수 있었으니 말이다. 하지만 그들은 나오자마자 또 큰 위험의 상황에 직면하게되었다. 그들의 부모의 기대을 져버린 현대 의학기술 때문이다. 조디는 정상적인 폐와 심장을 가지고 있었지만 메리는 그렇지 못해 조디에게 의지해 살아야했다. 그들을 분리하면 조디는 건강하게 살 수 있지만 메리가 죽게되는 수술결과를 받아드릴 수 없다는 부모의 수술반대에도 불구하고 결국 세상 사람들의 인간 생명에 대한 논란의 결과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