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평] 역사의 종말을 읽고

등록일 2002.10.24 한글 (hwp) | 10페이지 | 가격 400원

목차

1. 제1부 새롭게 제기된 낡은 질문
2 제2부 인류의 구시대
3 제3부 인지를 구하는 투쟁
4 제4부 로도스 섬을 뛰어 넘어
5 제5부 최후의 인간

본문내용

1. 제1부 새롭게 제기된 낡은 질문
20세기 초기의 비관주의 이후 사라진 보편적 역사의 존재 가능성과 그것의 타당성의 여부에 대한 새로운 질문이 20세기 말 공산권의 몰락으로 새롭게 대두되고 있다. 즉 20세기 후반의 역사는 분명히 개선과 진보와 새로운 가능성의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으며 그것의 종착지는 자유 민주주의가 될 것이다. 그것은 바로 독재정권의 붕괴와 자유 민주주의의 새로운 가동이다. 이러한 독재정권의 붕괴의 가장 큰 원인은 정통성의 위기와 상실인데 우익 군사독재정권의 경우에는 그들 스스로가 정한 한정된 목표/정통성을 달성한 순간 정통성을 상실하였고 그로 인해 권력유지의 근거를 상실하였기에 유일하고 가장 확실하며 영구적인 정통성인 "민주주의"를 확보하기 위해 독재정권 스스로의 권력이양의 결단을 내림으로 인해 독재정권은 붕괴된다. 좌익독재정권(공산주의)의 경우에는 그 정통성 자체가 물질적 풍요인데 반하여 구소련의 경우는 심각한 경제실패로 인한 정통성의 상실과 사상의 콘트롤에 실패하였기에 붕괴되었다. 즉 공포정치에 의해 사회의 모든 조직을 통제할 수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개인의 사상은 통제할 수 없었으며 이를 통해 물질적 풍요라는 정통성을 상실한 국가체제에 대한 불만이 정권의 붕괴를 가져왔다. 이러한 상황 속에서 보편적인 유효성을 지닌 이데올로기로서 유일한 것은 자유 민주주의체제이며,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