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락사, 장기이식>에 대하여

등록일 2002.10.22 한글 (hwp) | 1페이지 | 가격 7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사람들은 누구나 건강하고 행복한 생활을 원하지만 갑자기 병에 들거나 불의의 사고, 자연적인 재앙을 당하는 일이 많다. 그런 경우 옛날이라면 도저히 구제될 수 없었던 중증인 경우가 급격한 사회 변화와 근대 의학 기술의 발전에 따라 구제를 받게 되었다. 장기이식, 장기복제 등으로 많은 사람들의 생명을 구할 수 있게 되었고 생명도 길어지게 되었다. 장기이식 등은 살아있는 사람들이 기증을 하기도 하고 근래에 와서 많은 신문이고 매스컴 등을 통해서 논란이 되어온 안락사(安樂死)를 하는 사람들이 장기를 기증하기도 한다. 그러나 이런 장기기증 안락사를 통해 여러 사람들의 생명을 구하기는 하나 사회적으로 많은 논란이 되고 있다. 안락사의 문제에서 보다 엄격한 선택이 요구된다는 것이다. 죽음이라는 것을 어떻게 받아들일 것이냐 하는 문제가 논란시되고 있다. 모든 생명은 고귀하고 신성하므로 누구든지 생명에 손상을 입히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으며, 생명을 존중해야 한다는 점에서는 많은 사람이 일치된 생각을 갖고 있다. 그러나 이론과 현실 상황은 큰 차이를 보여주며 그리 간단히 해결될 문제가 아니다. 안락사가 윤리적 측면에서 비인간적이라고 비난받을 수도 있겠지만 남은 가족과 자신을 위해서는 어느 정도 받아들여야한다. 사람이 아프면 우선 자기 자신도 하루하루 살기가 힘들고 괴로울 것이며 그 가족들도 많이 힘들 것이다.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