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체 물리학] 코페르니쿠스의 과학 혁명

등록일 2002.10.21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1. 코페르니쿠스
2. 티코 브라헤
3. 케플러

본문내용

기원전 3세기 아리스타쿠스에 의해 지구가 그 축을 중심으로 자전한다는 이론과 태양의 둘레를 거대한 원궤도를 그리며 1년에 한번씩 공전할 것이라는 이론이 각각 주장되었던 바가 있음.
→그 이후 수많은 반론에 직면하게 되었고 결국 지구가 정지해 있다는 이론이 정설로 받아들여짐
2000년이 지난 후 코페르니쿠스가 이 두 이론을 바탕으로 새로운 천체론을 발표함.
→과학혁명을 발아시키는 밑씨가 되었으며 뒷날 아이작 뉴턴이 현대 물리학의 기초를 놓는 위대한 업적의 바탕이 되었던 것이다.

1. 코페르니쿠스의 지동설
13세기에 접어들면서 그 동안 침체에 빠져 있던 유럽의 천문학, 특히 관측 천문학이 다시 발전하기 시작함.
(이유 : 달력의 개혁 필요성 율리우스력의 오차가 누적되어 가서 점점 문제를 일으키게 됨. 달력의 개혁 에 사용될 정확한 천문관측의 필요성이 심각해짐)
관측 천문학의 발전과 아울러 천문학적 계산에도 많은 노력이 기울여짐.
코페르니쿠스는 천문학에 관심을 가지게 되었고 1510년대에 와서는 이미 지구가 태양 주위를 돈다는 생각을 가지게 되었다. 그러나 이 견해를 발표하지 않고 있다가 자신이 죽던 해인 1543년에야 천체의 궤도들의 회전에 대해서라는 제목의 책에 이것을 발표하고 그때까지 지구에 주어졌던 여러 천문학적 기능을 태양으로 옮게 주게 된 것이다.
◎코페르니쿠스의 변혁에 의해 대체된 프톨레마이오스의 우주 구조에 대해서 살펴보자.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