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리버를 읽고

등록일 2002.10.21 한글 (hwp) | 1페이지 | 가격 300원

소개글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나는 이번 이 책을 다시 읽을 때까지 조나단 스위프트의 걸리버 여행기는 동화인줄로만 알고 있었다. 주인공인 걸리버가 소인국과 대인국을 여행한 경험담 정도로만. 하지만 본래 걸리버 여행기는 동화도 짧지도 않은 장편소설이라는 사실과 지금까지 알고있던 여행기는 2부까지의 내용이라는 것도 날 놀라게 만들었다. 전체 4부로 나뉘는 이야기에서 걸리버는 많은 모험을 한다. 그것은 매우 풍부한 상상력으로 만들어진 세계로 흥미로우면서 날카로운 경험이었다. 가장 잘 알려진 작은 사람들의 나라 '릴리퍼트' 기행과 큰 사람들의 나라 '브롭딩낵' 기행에서 스위프트는 사회, 정치, 경제 등등 다양한 면에서 영국을 비판하고 있다. 걸리버의 시각은 대체로 부정적인 것들이었다. 3부 하늘을 나는 섬의나라에서 걸리버는 늘 사색에 빠져 살아가는 사람들을 만난다. '클라임놀'이 자극을 주어 감각을 깨워주지 않으면 생각에 빠져 하던 일들도 잊는 그들을 통해 걸리버는 당대의 학문을 돌이켜보았다. 라퓨타와 발니바르비, 럭낵, 글럽덥드립, 일본을 차례로 둘러보는 중 걸리버는 알렉산더 대왕부터 한니발, 시저에서 아리스토텔레스와 데카르트까지 과거의 위인들을 만나면서 비평을 더해갔다. 스위프트는 특히 과거 로마의 원로원과 오늘날 국회와의 비교에서 봇짐장수, 소매치기, 강도, 깡패라는 표현도 서슴치 않았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